방문을 환영합니다.
최종편집
매일묵상

에스겔13장

거짓 환상과 점치는 것으로 거짓 평화를 말하는 남녀 무당 선지자에 대한 심판 선언

화,  2016-8-9, 가정기도

맥락과 의미

구약 성도들은 요즘처럼 TV나 스마트 폰으로 시간을 낭비하고 정신이 산만하지 않았습니다. 여호와의 율법을 즐거워하며 주야로 묵상 (하가, 작은 소리고 읊음)했습니다. 그래서 에스겔 48장 전체를 한 눈에 그리며 알고 있었습니다. 제사장은 거의 외웠을 것입니다. 우리도 성경을 많이 읽고 에스겔서 전체, 나아가 성경 전체가 한 눈에 들어오는 것이 정상입니다.

에스겔서의 전체를 눈 앞에 봅시다. 1-24장은 이스라엘 백성에 대한 심판의 메시지, 25-39장은 이방 나라에 대한 심판의 메시지, 40-48장은 새로와진 성전과 함께 이스라엘-하나님의 모든 백성에 대한 구원의 메시지입니다.

첫 부분 1-24장은 아주 잘 짜여진 메시지입니다. 1-3장에서 환상,  8-11장에서 환상이 있습니다. 4-7장과 12-24장은 행위 예언 (4-5장, 12장)에 이어서 말로서 하는 예언이 나옵니다.  오늘 13장은 말로서 하는 예언의 시작입니다.

12장과 24장은 행위 예언으로서 그 가운데를 하나의 메시지로 만듭니다.  12장에서는 포로들의 도구들을 가지고 성 밖으로 나가고, 또 근심하면서 음식을 먹는 행위 예언을 합니다. 24장은 에스겔의 아내가 죽게 하나님이 만드시고 그에게는 슬퍼하지 말고 조용히 탄식하며 음식을 먹지 말라고 합니다. 그날 저녁 바벨론에 서 포로로 와서 에스겔과 살고 있던 에스겔의 아내는 죽었고 에스겔은 그대로 했습니다. 바로 586년 8월 14일, 예루살렘 성이  멸망했습니다. 예루살렘 사람들이 평화롭게  살 것이라고 확신할 때 그는  예루살렘의 전멸과 슬픔 가운데 음식 먹는 것을 상징으로 보여 주었고, 이제  멸망이 이루어 진 날, 아내가 죽어서 음식은 먹지 않으나, 제대로 슬퍼하지도 않습니다. 하나님의 정당한 심판이 이루어 졌기 때문입니다.

12장과 24 장의 행위 메시지 사이에, 13장의 보통 말로 하는 메시지가 시작됩니다. 13장은 자기 마음대로 말하고 점을 치며 말하는 소위 하나님의 선지자들, 사실은 여호와의 이름으로 무당 노릇을 하는 남자와 여자 무당-선지자들의 죄와 그들에게 임할 심판에 대해 에스겔은 메시지를 전합니다.

12장은 두 부분으로 잘  짜여져 있습니다.

 

 

 

남자 무당=선지자

여자 무당=선지자

에스겔에게  말하라고 명하심과 순종

2-3절

7-18절

거짓 선지자들의 범죄사실

3-7절

18-19절

형벌과 구원의  선고

8-16절 (8-9절,   10-16절)

20-23절 (20-21 ,   22-23절)

 

주전 597년에 바벨론에 강제 이주해 있던 하나님의 백성들 중에서 이런 무당=거짓 선지자들이 여호와께서 말하셨다.하면서 거짓말을 했습니다. 그들을 심판하십니다. 이 심판의 목적은 하나님의 백성이 이 모든 일을 하시는 그 분이 여호와인줄 알게 하기 위함입니다. (9, 14, 21, 23).  오늘날도 하나님은교회와 성도에 대해 사랑 때문에 권징을 행하십니다.  우리도 자신의 범죄사실을 바로 알고 고백하며, 하나님의 매를 달게 받읍시다. 주께서 너무 심하게 벌하지 않으시기를 간구하며 성령님의 능력으로 거룩한 삶을 살아갑시다.

주전 6세기에 기록된 에스겔의 메시지의 내용이 하나님의 진리를 말할 뿐 아니라, 메시지를 말하는 방식도 이렇게 세련되어 있습니다. 주전 6세기는 우리나라로는 사실은 고조선 시대이고, 그 시대에 기록된 문서가 하나도 없습니다.  인문학을 말하는 사람들은 좀 겸손히 성경 앞에 머리 숙여야 합니다. 자기의 얄팍한 지식으로 성경을 무시하는 일을 그만 두어야 합니다. 교인들 중에 성경은 잘 모르면서 인문학을 말하는 사람들은 부끄러워 하면서, 우리에게 선물로 주신 말씀의 영적 식탁에서 잘 먹는 것부터 시작해야 하겠습니다.

 

1. 거짓 것을 보았다고 말하고 점을 치면서 평안하다고 말하여 백성을 멸망시키는 선지자들에 대한 심판의 메시지 (1-16절)

1) 에스겔에게 말하라고 명하고 에스겔은 전함 (1-3절)

여호와의 말씀이 에스겔에게 왔습니다. 악한 거짓 선지자들을 심판하는 메시지를 전달하라고 하십니다.  에스겔은 그들에게 화가 있을 것이라고 전달합니다.

 

2) 무당=거짓 선지자의 범죄 사실 (3-7절)

그들 선지자들은 “자기 마음 (레브)에 나는 대로” (2절) “자기 심령 (루하, 영)을 따라 (할라흐, 가는 대로)  예언하는 우매한 (바보)”들입니다.

그들은 황폐한 곳에 있든 약삭빠른 여우와 같습니다. 자기에게 위험한 일은 하지 않고 이익만 챙기는 여우들입니다. 5절, “성 무너진 곳에 올라 가서 성벽을 쌓지 않습니다.”  하나님의 백성이 말씀에 불순종하여 영적 도덕적으로 무너져 가고 있습니다. 그 무너진 곳은 하나님이 “무너뜨린 곳” (파라츠)입니다. 출애급기 19장에서 하나님께서 시내산에 언약을 맺기 위해 내려 오시기 전에 경고한 말입니다. 하나님이 내려오실 거룩한 산 시내산에 직분자인 모세와 아론 아닌 사람이 올라 와서 하나님의 거룩을 더럽힌다면, 하나님이 돌격하신다 (파라츠)고 하셨습니다 (19:24). 이제, 하나님의 언약을 어긴 백성들에게 하나님은 이미 돌격하기 시작하셨습니다. 예루살렘 성벽의 한 부분을 여호와께서 이미 무너뜨렸습니다.

그렇다면 참 선지자는 여호와의 언약의 율법 말씀을 다시 가르치고 백성을 회개하게 하여 영적 성벽을 쌓아야 합니다. 그 무너진 곳에 서야 합니다. 그래서 앞으로 5절,  “여호와의 심판의 날에, 전쟁에서 방비하여야 합니다.”  여호와께서 바벨론 군대를 오게 해서 여호와 자신이 백성을 치시며 전쟁을 하시려 합니다. 백성들을 영적으로 일깨워서  전쟁을 방비 (아마드), 즉 서서 막아야 합니다. 여호와와 싸우는 것이 아니라 여호와 앞에 엎드림으로써 여호와 앞에 영적으로 서게 도와야 합니다.  다가오는 심판을 대비하게 하는 것이 선지자의 역할입니다.

6-7절, 그러나 선지자들은 “허탄한 (샤바, 망령된- 2계명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이 일컫지 말라) 묵시를 보고, 거짓된 점을 쳐서 말합니다.” 거짓 선지자들은 자기들이 한 그 거짓말을 백성들이 믿고 그것이 이루어 지기를 굳게 바라게 만듭니다.

 

2) 무당=거짓 선지자들에게 형벌 선고 (8-16절)

형벌선고 1 (8-9절)

8절 “그러므로”라는 말로서 형벌을 선고하십니다.  8-9절, 여호와의 이름으로 망령되게 거짓을 예언한 그 범죄사실을 다시 두 번이나 요약한 한 다음에 형벌을 선고하십니다.  하나님의 백성의 공회와 호적에 들어오지 못할 것입니다. 이스라엘의 땅에 들어오지 못할 것입니다. 언약의 두 가지 축복인 백성이 되는 축복과 땅의 축복을 누리지 못할 것입니다.

공회”(수드)는 같은 기간에 예루살렘에서 예레미야 선지자를 통해, 여호아께서 거짓 선지자들에 죄악과 관련하여 쓴 말입니다. 거짓 선지자들은 “여호와의 회의 (수드)” 에 참여하지 않은 자들입니다 (렘 23;18) 여호와께서는 “그들이 만약 나의 회의 (수드)에 참여하였으면 내 백성에게 내 말을 들려서 그들로 악한 길과 행위에서 돌이키게 하였으리라.” (헴 23:22)라고 책망하셨습니다.  거짓 선지자들은 하늘의 하나님의 회의에 참여하여 말씀을 듣지 않고서도 자기가 지어내어서 말을 한 자들입니다. 이제 여호와께서는 에스겔을 통해서, 그들은 여호와의 백성의 회에도 들어오지 못하고 저주 받을 것이라고 선언합니다.

형벌선고 2 (10-16절)

10절, 그들의 범죄사실을 더 구체적으로 요약합니다. “내 백성을 유혹했다. 평강이 없으나 평강이 있다.” 함이라.  16절에서 거짓 평강을 말하는 것을 말함으로써 10-16절에서 거짓선자들이 바로 이 죄 때문에 심판 받음을 말합니다. 백성들이 범죄하니 평화가 없습니다. 하나님의 심판이 시작되었고 더 큰 심판이 오고 있으니 평화가 없습니다. 그런데도 그들은 “평강하다. 아무 일 없다. 잘 될 것이다.”라고 말합니다. 백성들이 회개하여 심판을 피할 수 있도록 인도하지 않습니다. 백성을 미혹하고 있습니다. 같은 시기에, 예루살렘에서도 거짓 선지자들이 거짓 평화를 말하는 것을 하나님은 예레미야를 통해서 지적하셨습니다 (렘 6:15, 23:17). 렘 23:17, 즉 여호와의 회에 참여하지 않았다고 말하는 렘 23;18의 바로 앞 구절에서, 그들의 거짓 평화의 말을 지적합니다.

10절, 거짓 평화를 말하는 자들은 무너지고 금이 가 있는 담(성벽) 위에 하얀 회를 칠해 버리는 자들입니다. 어디가 무너졌는지 알지 못하게 합니다. 성벽이 완전한 것처럼 착각하게 합니다.  회칠한 담 (11,13,14, 15)의 문제를 반복해 지적하십니다. 거짓말로 인해 백성들은 자기들의 죄를 보지 못하게 됩니다.

11-17절, 형벌을 선고하십니다. 하나님이 진노하셔서 (13절) 우박과 폭우를 내려서 그 회칠한 성벽을  무너뜨릴 것입니다. 그 성벽이 무너지면서, 거짓 평화를 말하던 거짓 선지자들도 멸망할 것입니다. 바벨론 군대를 불려와서 예루살렘 성벽을 무너뜨리고 성을 불태우실 것입니다. 바벨론에서 거짓 예언하면서 백성들의 영적 성벽을 망가뜨린 거짓 선지자들에게 큰 심판이 있을 것입니다.

 

2. 여자 무당=거짓 선지자들의 거짓 예언과 심판 (17-23절)

1) 에스겔에게 말하라고 명함 (17-18절)

여호와의 말씀이 에스겔에게 왔습니다. 악한 거짓 선지자들을 심판하는 메시지를 전달하라고 하십니다

 

2)  여자무당=거짓 선지자의 범죄 사실 (18-19절)

하나님은 남자들이 바로 가르치지 못할 때 드보라 사사나 훌다 선지자 등 여성을 통해 말하셔서 직분자들과 남자들을 부끄럽게 하셨습니다 (삿 5장, 왕하 22장). 그런데 이것을 악용하는 여자들이 생겼습니다. 자기의 이익을 위해 거짓으로 하나님의 백성을 영혼을 사냥하는 여자들입니다.

18절, 방석은 아마 부적을 말하는 듯 합니다.  그 여자들은 사람들의 팔에 부적을 감게 합니다. 머리와 목에 미신적인 수건을 감게 합니다. 그렇게 하면 죄를 지어도 복이 오고 불행을 피할 수 있다고 거짓말 합니다. 19절,  “내 백성을 사냥하면서 자기 영혼을 살리려 하느냐?” 보리 두웅큼 정도의 작은 경제적 이익을 위해 영혼을 망가뜨립니다. 자기 이익을 위해 백성의 영혼을 파멸시키는 악한 여자들입니다. 더 큰 문제는 파멸당하는 그 백성의 아버지인 하나님의 이름을 모독하는 (할랄) 죄를 지었습니다. 하나님이 선택한 백성을 죽이며 고통을 주고, 하나님의 심판 받을 자들을 생명을 누리듯이 착각하게 합니다.

 

2) 여자 무당=거짓선지자의 심판과 하나님의 백성의 구원의 선언(20-23절)

심판과 하나님의 백성의 구원의 선언 1 (20-21절)

20절, “그러므로” 형벌을 선고합니다. 다시 그들의 범죄사실을 먼저 요약합니다. 새 사냥하듯이 백성들의 영혼을 사냥한 것이 여자 무당들의 죄입니다.

21후반-21절: 여호와께서는 백성을 무당 여자 선지자들에게서 벗어나게 할 것입니다.  그들의 사냥을 당하게 하지 않을 것입니다. 그 여자 무당들이 백성에게 차게 한 그 부적들을 여호와께서 떼 버릴 것입니다.

심판과 하나님의 백성의 구원의 선언 2 (22-23절)

22절에서는 그들의 죄를 다시 한번 요약합니다. 그들은 거짓된 예언으로 의인의 마음을 근심하게 했습니다. 악인들에게는 “평안하다” 하면서 그 악을 계속하도록 손을 강하게 해 주었습니다. 악인들이 회개하고 생명을 얻을 기회를 빼앗아 갔습니다.

23절은 “그러므로”(우리 성경에는 생략) 로 시작하여 하나님의 결정을 말하십니다. “그들은 허탄한 계시를 보지 못하리라.  점도 보지 못하게 하리라. 남자 무당=선지자들에게 한 표현 (7,8,9)를 반복합니다.  22-23절은 그들 남자 선지자들의 죄악을 지적하며 거짓 예언을 하지 못하겠다고 하십니다.

하나님이 남자와 여자 무당=선지자들의 예언을 하지 못하게 하시며 하나님의 백성을 거짓에서 해방시키십니다. 이 모든 것의 목적은 “내가 여호와인 줄 너희가 알리라” (21, 23절). 여호와의 영광을 나타내시는 것입니다.

 

믿고 복종할 일

선지자와 복음 전파하는 자의 사명은 하나님의 백성이 회개하고 죄에서 벗어나서 하나님의 심판을 피하게 하는 것입니다.  주전 6세기의 하나님의 백성은 우상 숭배와 사회적 죄로 인해서 하나님의 무서운 심판을 받기 시작했습니다. 그러나 그 백성들은 죄를 지으면서도 복을 받기 원했습니다. 그들의 심리를 악용하는 악한 남자와 여자들이 내가 하나님의 환상을 보았다. 평화, 평화하면서 백성이 회개할 기회를 빼앗아 갔습니다. 더구나 이방 종교에서 하듯이 점을 치고 부적을 사용하면서 여호와의 이름으로 말했습니다. 여호와의 이름을 망령되게 일컬었습니다. 여호와의 백성을 멸망케 하여 여호와를 모독했습니다.

그들의 죄악은 진리의 말씀을 가리는 일에서 시작했습니다. 백성의 죄를 거짓말로 덮어 버리고 다가오는 심판도 덮어 버렸습니다.  무당=거짓 선지자는 그 백성들이 멸망할 때 멸망하게 하셨습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그 백성 중 남은 자들은 그들의 손에서 해방하여 살렸습니다.

이미 2천년 전에 사도들은 사람들이 자기의 탐욕을 채우기 위해 자기의 귀를 즐겁게 하는 선생들을 많이 둘 것이다. 허탄한 이야기를 따를 것이다.고 경고했습니다 (딤후 4:3,4).  그리스도의 교회에서도 계속 일어나는 일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은 복음의 진리를 왜곡하는 거짓 교사들의 어리석음이 드러나서, 그들이 더 나가지 못하게 하실 것입니다 (딤후 3:8,9).

사람의 탐욕이 거짓을 원하게 하고 거짓을 가르치는 자들이 나타나게 만듭니다. 오히려 주신 것에 자족합시다. 말씀과 성례와 기도 등 하나님이 주신 은혜의 수단에 만족하고 그것을 부지런히 사용합시다. 타락한 이 땅에서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경건하게 살고자 하는 모든 사람은 핍박을  받으리라 (딤후 3:12).  성령님의 이 말씀에 순종합시다. 말씀대로 살면서 우리의 죄악된 생각을 죽이며 고생합시다. 거룩한 삶으로 인한 손해를 달게 받읍시다.

말씀 전하는 목사에게 성령님이 명하십니다. 그러나 너는 모든 일에 근신하여 고난을 받으며 전도인의 일을 하라 (딤후 4:5). 성도들의 삶과 교회의 삶에서 영적으로 무너진 우리 교회의 목사와 모든 교회의 목사들이 무너진 교회의 틈에 거짓된 회를 바르지 않도록 기도해 주십시오. 화있을 진저 (겔  13:4) 화있을  진저. 외식하는 서기관과 바리새인들이여, 회칠한 무덤 같이 겉으로는 아름답게 보이나 그 안에는 죽은 사람의 뼈와 모든 더러운 것이 가득하도다. 너희가 겉으로는 옳게 보이나 안에는 외식과 불법이 가득하도다. (마 23: 27-28). 하늘에서 왕으로 다스리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께서 지금도 경고하는 말씀입니다. 목사들이 이런 책망을 듣지 않도록 깨어 기도하며 회개하며 말씀을 전하며 삶의 모범을 보여야  하겠습니다. 목사들을 위해 기도해 주십시오.


  1. No Image

    여러 나라와 함께 망하는 이집트 (에스겔 32장 묵상)

    Date2022.03.14 By개혁정론 Views117
    Read More
  2. No Image

    앗수르의 멸망을 통해서 이집트의 멸망을 예언 (에스겔 31장 묵상)

    Date2022.03.14 By개혁정론 Views91
    Read More
  3. No Image

    하나님의 백성이 의지하는 이집트를 심판하여 하나님을 알게 하심 (에스겔 30장 묵상)

    Date2022.01.20 By개혁정론 Views127
    Read More
  4. No Image

    교만한 이집트를 멸망시킴, 하나님의 백성이 인간적 세력을 의지하지 않도록 하심 (에스겔 29장 묵상)

    Date2021.07.28 By개혁정론 Views234
    Read More
  5. No Image

    제사장과 그룹 천사, 에덴동산 처럼 복받았으나 교만하여 멸망당한 두로, 시론, 그러나 이스라엘의 회복 (에스겔 28장 묵상)

    Date2021.04.21 By개혁정론 Views503
    Read More
  6. No Image

    해상 무역으로 화려하고 귀하여 여호와의 성막같았던 두로 그러나 배들의 파선으로 멸망 (에스겔 27장 묵상)

    Date2021.03.08 By개혁정론 Views484
    Read More
  7. No Image

    하나님의 백성의 멸망을 기뻐한 두로를 하나님이 역시 바벨론 군대를 통해 심판하신다 (에스겔 26장 묵상)

    Date2021.03.08 By개혁정론 Views174
    Read More
  8. No Image

    권징받는 이스라엘 족속을 멸시한 주위 나라에 대한 하나님의 철저한 심판 (에스겔25장 묵상)

    Date2021.02.08 By개혁정론 Views440
    Read More
  9. No Image

    가마솥의 비유와 에스겔 아내의 죽음이라는 행동예언을 통해 예루살렘에 대한 마지막 심판을 전함 (에스겔 24장 묵상)

    Date2020.12.29 By개혁정론 Views683
    Read More
  10. No Image

    하나님의 성전을 더럽힌 북 이스라엘과 남유다에 대한 심판 (에스겔 23장 묵상)

    Date2020.12.22 By개혁정론 Views1037
    Read More
  11. No Image

    하나님 향한 거룩을 더럽히고 성도 향한 사랑을 어긴 죄들에 대한 하나님의 철저한 심판 (에스겔 22장)

    Date2020.12.10 By개혁정론 Views194
    Read More
  12. No Image

    여호와의 복수하는 칼-먼저 그 분의 백성에게, 이어서 이방에게 (에스겔 21장)

    Date2020.06.04 By개혁정론 Views278
    Read More
  13. No Image

    조상들의 죄악과 하나님의 은혜, 그리고 새롭게 복종할 것을 말하심 (에스겔 20장)

    Date2020.01.28 By개혁정론 Views666
    Read More
  14. No Image

    유다 왕들의 죄악으로 인한 징벌을 두 개의 비유로 이야기함 (에스겔 19장)

    Date2020.01.28 By개혁정론 Views252
    Read More
  15. No Image

    각자 자신의 죄 때문에 심판받고 자신의 의 때문에 구원받음 (에스겔 18장)

    Date2019.05.28 By개혁정론 Views943
    Read More
  16. No Image

    나무와 독수리의 비유, 바벨론을 통한 하나님의 심판, 그리고 회복(에스겔 17장)

    Date2019.05.13 By개혁정론 Views877
    Read More
  17. No Image

    이방 신과 이방 나라를 사랑한 음행한 아내와 같은 유다를 심판, 회복하시는 의와 사랑의 사람 (에스겔 16장)

    Date2019.03.27 By개혁정론 Views587
    Read More
  18. No Image

    열매 맺지 않는 포도나무를 불에 던져서 여호와 하나님을 알게 하심 (에스겔 15장)

    Date2019.03.12 By개혁정론 Views564
    Read More
  19. No Image

    마음에 우상을 가진 바벨론 포로들에 대한 심판, 예루살렘과 유다 지역의 악에 대한 심판 (에스겔 14장)

    Date2019.02.26 By개혁정론 Views643
    Read More
  20. No Image

    거짓 환상과 점치는 것으로 거짓 평화를 말하는 남녀 무당 선지자에 대한 심판 선언 (에스겔 13장)

    Date2019.02.22 By개혁정론 Views667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Next
/ 2
사설
[사설] 제7차 개정헌법 헌의안, 총...
[사설] 총회장은 교단의 수장이 아...
[사설] 명예집사와 명예권사, 허용...
[사설] 총회가 계파정치에 함몰되지...
[사설] 최근에 일어난 고려신학대학...
세계로교회 예배당 폐쇄 조치를 접하며 3
[사설] 총회(노회)가 모일 때 온라...
총회가 졸속으로 진행되지 않으려면
[사설] 누가 고신교회의 질서와 성...
공적 금식과 공적 기도를 선포하자
칼럼
푸틴의 머릿속에 있는 그림
백신 의무 접종과 교회 (3부)
백신 의무 접종과 교회(2부); 교회...
백신 의무 접종과 교회 (1부)
우리 악수할까요?
두려움으로부터의 해방 (Peter Holt...
관심을 가지고 보십시오.
동성애 문제에 대한 두 교단의 서로...
하나님께서는 역사의 잘못을 통해서...
페이스북을 떠날 때인가?
기고
2022년 총회에 대한 우려...
힘들 때 함께 기도할 수 있어야 가...
고신 교회 제7차 헌법 개정안 초안...
제7차 헌법개정에 나타난 교리와 예...
기독교보(1499호, 2022년 8월 6일) ...
고신 교회 정체성을 부인하는 ‘명예...
교회학교인가? 주일학교인가? -헌법...
SFC, 여전히 필요한 고신의 학생운동
헌법개정안 중 권징조례 초안 비평 ... 1
우리는 지금 어떤 교회를 꿈꾸고 성...
논문
제7차 헌법개정초안(2022년 6월) 분...
제7차 헌법개정초안(2022년 6월) 분...
제7차 헌법개정초안 예배지침 부분...
제7차 헌법개정초안(2022년 6월) 분...
SFC 강령의 “전통적 웨스트민스터 ...
지역교회의 적정 규모(規模 size)는?
한국 교회의 위기: 노회의 기능과 역할
한국 장로교회 헌법, 어디로 가야 ...
시찰 없이는 노회는 없다: 노회의 ...
한국장로교회헌법, 어디로 가야 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