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최종편집
조회 수 359 추천 수 0 댓글 0

 

 

성경의 지명은 어떻게 번역해야 할까?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파키스탄의 수도 이슬라마바드는 ‘이슬람’과 ‘아바드’라는 두 개의 단어가 합쳐진 말입니다. 이슬람은 복종의  의미를 갖는 종교 이슬람을 뜻하는 아랍어 اسلام 에서 아바드는 ‘도시’ 를 뜻하는 페르시아어 اباد 에서 유래했습니다. 그렇다고해서 이슬라마바드를 ‘이슬람의 도시’라고 번역하는 사람은 없습니다. 지명은 인명과 마찬가지로 고유명사이기 때문입니다.

 

   파키스탄이란 국명도 문자적으로는 ‘정결의 땅’을 의미합니다. pāk는 ‘정결’을 뜻하는 페르시아어이고. -stān은 ~의 장소, 땅을 의미하는 페르시아어인데 sthāna 라는 산스크리트어와 동족어라고 할 수 있습니다. pāk와 stān 사이에 발음을 쉽게하기 위해 보조모음 아이(i)를 첨가하여 Pakistan이 만들어진 것입니다. 물론 그렇다고하여 ‘정결의 땅’으로 번역할 필요가 없는 것은 당연한 것입니다.

 

   한글 성경을 읽다보면 종종 지명이 번역된 경우를 보게됩니다. 대표적으로 몇 가지 예를 들면, 창세기 12:9 “점점 남방으로 옮겨갔더라” 여기 남방으로 번역된 히브리 단어 네게브(נגב)는 여러가지 의미를 갖고 있는데 남쪽이라는 뜻도 있고 마른 땅이라는 의미도 있습니다. 네게브는 브엘세바 이남의 지역인데 물이 없는 광야지대입니다. 그러나 지명임으로 의미번역보다는 그냥 소리번역을 해야 합니다. KJV, NKJ은 the south로 LXX은 광야(ερημος)로 번역하였습니다. LXX 역자 역시 성경의 땅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갖고 있지 못했던 것은 아니었을까 추측해 볼 수 있습니다.

 

   창세기 13:1은 같은 말을 정확하게 소리 번역하였습니다. “아브람이 애굽에서 그와 그의 아내와 모든 소유와 롯과 함께 네게브로 올라가니” 이 경우는 애굽보다 더 북쪽에 위치해 있는 네게브를 남방으로 번역하면 우스운 번역이 되고 맙니다. 그러나 KJV는 into the south 로, NKJV는 to the south로 번역하고 있습니다. 애굽에서 남쪽으로 가면 절대로 네게브에 도달할 수 없는데도 말입니다. 물론 south앞에 정관사가 있어서 특정 지역을 의미한다고 할 수도 있겠지만 역시 좀 무리한 번역으로 여겨지는 것은 어쩔 수 없습니다.

 

river-3632175_1920.jpg

 

 

 

   성경에 네게브(נגב)는 110회 나오는데 방향을 나타낼 때도 있고 지명을 뜻할 때도 있습니다. 문맥을 잘 살피는 것이 최선일 것입니다. 대개 역사서에서는 지명으로 쓰이고 성막이나 성전과 관련된 구절이나 예언서에서는 주로 남쪽을 의미하는 것으로 보입니다. 각각의 경우를 다 적시하는 것이 목적이 아니기에 네게브(נגב)에 대해서는 이 정도로 충분하리라 여겨집니다.

 

   그러나 개역개정에 ‘남방’으로 번역된 다음 구절들 창 12:9; 민 13:29, 33:40; 삿 1:9, 15, 16; 삼상 30:14, 27; 대하 28:18; 슥 7:7은 ‘네게브’로 고쳐 번역하는 것이 타당해 보입니다.

   여호수아 10:40에는 여호수아의 지도력 아래 이스라엘이 가나안 땅을 정복하고 그 온 땅을 지역별로 나눈듯한 구절이 나옵니다. “이와 같이 여호수아가 그 온 땅 곧 산지와 네겝과 평지와 경사지와 그 모든 왕을 쳐서 하나도 남기지 아니하고...” 여기에서도 ‘평지’가 지명을 번역한 경우입니다.

 

 

jasper-national-park-5819878_1920.jpg

 

 

   평지로 번역된 히브리어 ‘하쉬펠라’( השפלה )는 지명으로 성경에 모두 20회 나오는데 한글성경에서는 한번도 소리번역을 하지 않고 모두 의미번역을 하였습니다. 물론 ‘하쉬펠라’( השפלה )는 ‘낮추다’란 의미의 ‘샤팔’(שפל)에서 파생하여 ‘낮은 곳’이란 뜻이 있지만 지명임으로 소리번역이 합당합니다. 영어성경의 경우 NRSV는 12회 Shephelah로 소리번역을 한 반면, NASB 는 2회, RSV는 10회 소리 번역을 하였고 그 외는 대부분 lowland로 의미번역을 하였습니다. NIV의 경우는 거의 대부분 western foothills 라고 의미번역을 하였습니다.

 

 

   한가지 예를 더 들어보겠습니다. 여호수아 15:8입니다. “또 힌놈의 아들의 골짜기로 올라가서 여부스 곧 예루살렘 남쪽 어깨에 이르며 또 힌놈의 골짜기 앞 서쪽에 있는 산 꼭대기로 올라가나니 이곳은 르바임 골짜기 북쪽 끝이며” 여기 ‘힌놈의 아들의 골짜기’도 의역한 경우에 해당합니다. ‘벤힌놈 골짜기’라고 해야 정확한 표현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만약 ‘벤’을 아들이라고 번역해야 한다면 ‘베냐민’도 ‘야민의 아들’로 번역해야 한다고 할 수 있을 것입니다. ‘벤힌놈’이 지명이기 때문에 구태여 뜻을 옮길 필요가 없는 것입니다. 공동번역은 벤힌놈 골짜기로 번역했고 대부분의 영어성경도 Valley of Ben Hinnom으로 음역했는데 정확한 번역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힌놈의 아들 골짜기로 번역한 것은 라틴 불가타의 영향으로 보입니다. 불가타가 convallem filii Ennom 라고 번역했기 때문입니다. 참고로 구글 지도를 보면 오늘날도 Gey Ben Hinnom 이라는 말이 쓰이는데 Gey 는 히브리어로 골짜기라는 의미입니다.

 

   벤힌놈 골짜기는 간단히 힌놈 골짜기라고도 합니다. 힌놈 골짜기는 히브리어로 גי הנם Gey Hinnom 이라고 합니다. 그런데 이 힌놈 골짜기는 유다의 아하스 왕 시대에 이곳에 바알의 우상을 만들어놓고 거기에 분향했으며, 또 유다 사람들이 이곳에 암몬 족속의 신 ‘몰렉’을 위한 산당 ‘도벳’을 짓고 거기에서 어린 자녀들을 산 채로 불살라 제물로 바치는 악을 행했습니다(대하 28:1~4, 렘 7:31~33, 겔 16:20~21).

   그 후 요시야 왕이 몰렉에게 드리던 이방 제사를 파하고 골짜기와 도벳 산당 터를 더럽혀(왕하 23:10), 그때부터 이곳은 이방인의 무덤과 쓰레기 소각장으로 쓰여집니다. 예루살렘에서 나오는 쓰레기들을 다 모아 큰 불을 피워서 태워 없앴고, 각종 오물을 버렸습니다. 특히 율법을 어겨서 죽임 당한 사람, 이방인, 반역자, 나병 등 부정한 질병으로 죽은 자, 그리고 오갈 데 없이 살다가 이름도 없이 죽은 거지나 유랑자들의 시체를 매장하기도 했습니다.

 

   몰렉에게 바친 아이들을 불사른 강렬한 불과 타는 연기와 고통 소리, 온갖 쓰레기들을 태울 때 그 불이 꺼지지 않고 계속해서 피어오른 것을 보고 유대인들은 ‘지옥’이라는 단어를 이 골짜기의 이름에서 따와 ‘게힌놈’이라고 했습니다. 그리하여 ‘게힌놈’은 원래 이 골짜기의 이름이지만 지옥이라는 특별한 대명사로 사용되게 됩니다.

 

   신약시대는 이 게힌놈이라는 히브리어가 헬라어로 γέεννα 게헨나로 음역되어 지옥이라는 뜻으로 사용되게 됩니다. 예수님도 마가복음에서 지옥을 이야기하실 때 바로 이 단어를 직접 사용하셨습니다. “만일 네 손이 너를 범죄케 하거든 찍어버리라. 불구자로 영생에 들어가는 것이 두 손을 가지고 지옥 꺼지지 않는 불에 들어가는 것보다 나으니라….”(막 9:43~49)

 

   성경에 고유명사인 지명이 번역되는 경우는 이 밖에도 더 많이 있지만 이 정도만 해도 성경에서 지명이 의미 번역된 경우가 많다는 것을 충분히 알 수 있을 것입니다. 청주를 맑은 고을이나 대전을 큰밭이라고 번역하지 않는 것과 정확히 같은 경우라고 할 수 있습니다. 차제에 이런 오류는 수정되어야 할 것으로 생각됩니다.

 

   사실 지명을 번역하는 것은 그렇게 간단한 문제가 아닙니다. 히브리어나 헬라어에 정확하게 대응하는 번역어가 없는 경우도 있기 때문입니다. 다시 여호수아 15장 8절에 보면 벤힌놈(또는 힌놈)과 르바임이라는 두 개의 서로 다른 골짜기가 나옵니다. 그러나 여기서 골짜기로 번역된 히브리어는 서로 다른 단어입니다.

 

   골짜기로 번역되는 히브리 단어는 세 개가 있습니다. 우리가 일반적으로 이해하는 골짜기는 “벤힌놈 골짜기”에서 쓰인 가이(גיא)라는 단어입니다. 그러나 ‘르바임 골짜기’라고 할 때의 골짜기는 가이(גיא)가 아니라 에멕(עמק)입니다. 에멕은 가이와는 다른 골짜기입니다. 사실 내용적으로는 골짜기라 하기에는 무리가 있습니다. 대부분 이스라엘을 다녀와 아시겠지만 ‘이스르엘 골짜기’는 골짜기로 보이지 않습니다. 이스라엘에서 가장 큰 평야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에멕’이라는 단어가 쓰였기 때문에 골짜기로 번역을 하는 것입니다.

 

   사실 ‘에멕’을 우리말로 정확하게 표현하기는 어렵습니다. 에멕은 ‘사방이 산으로 둘러쌓인 땅’을 가리키는 것입니다. 아무리 넓은 평야라도 사방이 산으로 둘러쌓여 있으면 에멕이라고 합니다. 분지라고 이해할 수도 있지만 분지라고 하기에도 무리가 있습니다.

 

 

landscape-4409433_1920.jpg

 

   그렇다면 무엇을 평야라고 할까요? 평야를 가리키는 단어는 미쇼르(מישור)라고 합니다. 넓은 땅이면서 동시에 한 면이 바다를 접하고 있는 곳을 평야라고 합니다. 그러니까 이스라엘에서는 ‘블레셋 평야’라든지 ‘샤론 평야’처럼 평야로 불리는 지역은 모두 지중해를 끼고 있는 것입니다.


   세 번째 골짜기로 번역된 단어는 나할(נחל)입니다. ‘기드론 골짜기’ 할 때 이 단어가 쓰입니다. 예루살렘성의 서남쪽에 있는 것이 힌놈 골짜기인데 바로 옆 동쪽에 있는 기드론 골짜기는 히브리어로 다른 표현을 씁니다. 한글성경에서는 ‘기드론 시내’(삼하 15:23; 왕상 2:37;  왕상 15:37 기드론 시냇가; 왕하 23:4 기드론 밭) 라고 번역해서 오해의 소지가 있습니다. 나할의 뜻은 건기에는 말라 있지만 우기에는 물이 흐르는 건천을 뜻하는 것입니다. 아랍어로 와디( وادي ) 라고 하는데 영어성경 가운데는 Wadi로 번역하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성경에 골짜기라는 말이 나오면 반드시 원문을 살펴볼 필요가 있습니다. 그래야 실수를 피할 수 있습니다. 오늘은 성경에서 지명을 번역하는 경우를 몇 가지 예를 들어 말씀드렸습니다. 약간은 길고 지루한 글일텐데 끝까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성경의 땅을 이해하는데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었기를 바랍니다.

 


  1.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7] 고신 교회 70년에 나타난 목사의 법적 지위와 권한(1)

    고신 교회 70년에 나타난 목사의 법적 지위와 권한(1)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우리 헌법 <교회정치>는 다른 직분에 비해 목사에게 상대적으로 많은 지면을 할애하고 있다. 목사는 <교회정치> 제5장 39조에서 62조까지 총 23개 조항에 걸쳐 다루는 것에 비...
    Date2021.09.06 By개혁정론 Views284
    Read More
  2.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6] 고신 교회 70년과 고신 전통(혹은 고신 정신)의 계승

    고신 교회 70년과 고신 전통(혹은 고신 정신)의 계승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고신 교회는 개혁주의라는 <진리 운동>과 함께, 일제 강점기 동안 목숨을 바쳐서라도 “나 외에 다른 신을 두지 말라” “다른 형상을 만들지 말라”는 제1...
    Date2021.09.01 By개혁정론 Views435
    Read More
  3.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5]  고신 교회 70년 역사에 나타난 ‘교인의 의무와 교인의 권리’

    고신 교회 70년 역사에 나타난 ‘교인의 의무와 교인의 권리’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16세기 종교개혁을 통해 회복한 이신칭의(以信稱義) 복음은 바른 교훈의 회복을 넘어 교회정치에서 교인 한 사람 한 사람이 얼마나 중요한지를 각성시켰다. ...
    Date2021.08.09 By개혁정론 Views139
    Read More
  4.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4] 고신 교회 70년과 교리표준

    고신 교회 70년과 교리표준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담임) 고신 교회는 믿음과 교리와 교회 생활에 표준이 되는 표준문서를 헌법에 담고 있다. 표준문서는 다시 교리표준과 관리표준으로 구분할 수 있는데,1) 교리표준으로는 웨스트민스터 신앙고백서와 대교...
    Date2021.08.02 By개혁정론 Views386
    Read More
  5. 청년 사역자의 눈으로 본 교회 청년

    아래 글은 월간 생명나무 (월간 고신) 7월호에 실린 글로 고신언론사의 허락을 받아 이곳에 올립니다. - 편집장 주 청년 사역자의 눈으로 본 교회 청년 채충원 목사 (한밭교회) 들어가면서: 청년 사역자의 삶의 자리에서 청년 사역자들-이하 사역자들-도 청년...
    Date2021.07.23 By개혁정론 Views373
    Read More
  6.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3] 고신 교회는 지난 70년 동안 어떤 미래를 어떻게 준비해왔는가?

    고신 교회는 지난 70년 동안 어떤 미래를 어떻게 준비해왔는가? - 70년 고신교회의 ‘교단발전연구위원회’와 ‘미래정책연구위원회’의 활동 평가 성희찬 목사 (작은빛 교회) 고신 교회가 내년 2021년이면 설립 70년을 맞는다. 지난 70...
    Date2021.07.21 By개혁정론 Views238
    Read More
  7.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2] 총회 통계로 보는 고신 교회(교단) 70년

    총회 통계로 보는 고신 교회(교단) 70년1) 성희찬 목사 (작은빛 교회) 1. 들어가는 말 고신 교회가 내년 2021년이면 설립 70년을 맞는다. 지난 70년이라는 교회 역사를 살필 때 흩어진 많은 자료가 그 근거가 될 수 있겠지만, 그중 하나는 총회록에 공적으로 ...
    Date2021.07.07 By개혁정론 Views339
    Read More
  8. 예수님께서 바닥에 쓰신 글

    예수님께서 바닥에 쓰신 글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음행 중에 잡힌 여자를 끌고와서 서기관들과 바리새인들이 예수님을 고발할 조건을 얻고자 하여 시험하는 질문을 합니다. "모세는 율법에 이러한 여자를 돌로 치라 명하였거니와 선생은 ...
    Date2021.07.03 By개혁정론 Views508
    Read More
  9.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로 살기로 하다!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로 살기로 하다! 정두성 목사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 하양시민교회(하영호 목사)로부터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로 파송 받았다.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라는 공식 직함은 없는 것으로 알고 있다. 이 직함은 내...
    Date2021.06.16 By개혁정론 Views589
    Read More
  10.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1] 교단 설립일 기산(起算)과 교단 설립 기념행사에 대해

    교단 설립일 기산(起算)과 교단 설립 기념행사에 대해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담임) 제62회 총회(2012년 9월)에 부산서부노회(노회장 서병수 목사)에서 상정한 안건이 하나 제출되었다. 1952년(1952년 9월 11일 총노회가 조직된 날)을 고신 역사 기점으로 ...
    Date2021.06.14 By개혁정론 Views264
    Read More
  11. 코로나 19시대에 필요한 마음의 성벽!

    코로나 19시대에 필요한 마음의 성벽!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사사기 5:7의 세 가지 서로 다른 번역을 살펴보겠습니다. "이스라엘에는 마을 사람들이 그쳤으니 나 드보라가 일어나 이스라엘의 어머니가 되기까지 그쳤도다" (개역개정) "나...
    Date2021.05.03 By개혁정론 Views137
    Read More
  12. 목사 청빙 투표가 부결되었을 때

    목사 청빙 투표가 부결되었을 때 이성호 신학교수 (고려신학대학원) 최근에 목사 청빙 투표가 부결되었다는 소식을 자주 접하게 된다. 개체 교회에서 목사가 차지하는 역할을 고려해 볼 때 목사 청빙 투표의 중요성은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치지 않을 것이다. ...
    Date2021.04.02 By개혁정론 Views1362
    Read More
  13. 미달의 시대, 어떻게 헤쳐나갈 것인가?

    미달의 시대, 어떻게 헤쳐나갈 것인가? 이성호 신학교수 (고려신학대학원) 누구나 다 예상했던 바이지만 이번 입시에서 기독교 대학의 신학과의 지원자 수가 대부분 입학정원에 미달되었다. 고신대학도 이와 같은 큰 흐름을 피할 수 없었다. 앞으로도 이 흐름...
    Date2021.03.29 By개혁정론 Views981
    Read More
  14. 하나님의 테러(?)

    하나님의 테러(?)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1993년 7월 27일 김포공항을 출발하여 30 시간이 넘는 지루하고 초조한 비행 후에 텔아비브 국제공항에 도착하였습니다. 지루한건 당연히 장시간의 비행 때문이었는데 나리타를 거쳐 방콕과 아테...
    Date2021.03.27 By개혁정론 Views191
    Read More
  15. 이스라엘이 이집트에서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킨 비결

    이스라엘이 이집트에서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킨 비결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이스라엘 백성은 애굽에서 400여년간 종살이를 하였습니다. 그런데 어떻게 그들은 그곳에서 자신들의 정체성을 지킬 수 있었을까요. 이스라엘 백성들의 선민의...
    Date2021.03.22 By개혁정론 Views183
    Read More
  16. 집사를 세우기까지

    집사를 세우기까지 정중현 목사 (광교장로교회) “… 대한 예수교 장로회 광교장로교회 집사 된 것을 내가 성부와 성자와 성령의 이름으로 공포하노라!” 2021년 3월 첫 주일, 이 공포로 광교장로교회 역사상 첫 세 명의 집사가 세워졌습니다...
    Date2021.03.18 By개혁정론 Views690
    Read More
  17. 성경의 지명은 어떻게 번역해야 할까?

    성경의 지명은 어떻게 번역해야 할까?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파키스탄의 수도 이슬라마바드는 ‘이슬람’과 ‘아바드’라는 두 개의 단어가 합쳐진 말입니다. 이슬람은 복종의 의미를 갖는 종교 이슬람을 뜻하는 아...
    Date2021.02.16 By개혁정론 Views359
    Read More
  18. 이스라엘의 토라교육 현장

    이스라엘의 토라교육 현장 고덕길 목사 (이슬라마바드 한인교회 담임) 우리 애들은 이스라엘의 공립 초, 중, 고등학교를 나왔습니다. 큰 아들은 초등학교 4학년부터 고등학교 2학년까지 다녔고, 작은 아들은 유치원부터 초등학교 5학년까지 다녔습니다. 오늘...
    Date2021.02.02 By개혁정론 Views262
    Read More
  19. 정인아! 정인아!

    정인아! 정인아! 노상규 (상내백교회 담임목사) 정인이 사건이 알려지며 온 국민이 아프다. 나도 많이 아프다. 그냥 아픔을 삭이며 하나님 앞에 토하려다가 몰아치는 생각들을 정리하기 위해 컴퓨터 앞에 앉는다. ✯ 거대한 물결 지금 대한민국에는 거대한 분...
    Date2021.01.06 By개혁정론 Views593
    Read More
  20. 송구영신예배와 신년예배를 어떻게 지킬 것인가?

    송구영신예배와 신년예배를 어떻게 지킬 것인가? 안재경 목사 (온생명교회) 송구영신예배가 문제라는데요? 한국교회는 대부분 송구영신예배를 합니다. 신자들이 동해로 몰려가 일출을 맞는다든지, 제야(除夜)의 종소리를 듣기 위해 시내에 나가는 것보다는 예...
    Date2020.12.31 By개혁정론 Views448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Next
/ 7
사설
[사설] 총회가 계파정치에 함몰되지...
[사설] 최근에 일어난 고려신학대학...
세계로교회 예배당 폐쇄 조치를 접하며 3
[사설] 총회(노회)가 모일 때 온라...
총회가 졸속으로 진행되지 않으려면
[사설] 누가 고신교회의 질서와 성...
공적 금식과 공적 기도를 선포하자
[사설] 어느 교회의 교단 탈퇴를 보며
[사설] 고신언론사 순환보직시행, ...
[사설] ‘표현’ 못지않게 중요한 것... 2
칼럼
페이스북을 떠날 때인가?
성찬은 오히려 우리의 육체성 때문...
더 나은 가정 심방을 위한 제안
가정 예배: 청교도로부터 배우기(2)
가정 예배: 청교도로부터 배우기 (1)
우리는 실천적 아르미니우스주의자...
[해외칼럼] 편향된 선지자, 제사장, 왕
과학은 신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 1
하나님 없이 우리는 선할 수 있는가
예배를 통해 도르트 총회 400주년 ...
기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7]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6]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5]  ...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4] 고...
청년 사역자의 눈으로 본 교회 청년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3]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2] 총...
예수님께서 바닥에 쓰신 글 2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로 살기로 하다!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1] 교...
논문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교회 위협세...
바른 교리와 이단 개론: 이단의 뿌...
고신교회 제7차 헌법개정의 방향과 ...
뇌과학이 본 인간 이해 (박해정 교수)
인공지능기술의 현황과 전망 (김상...
현대생물학과 하나님의 창조 (박치...
빅뱅 천문학과 하나님의 창조 (성영...
고통의 신약적 이해
고통의 신학적 의미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목회 (권...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