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최종편집
교계



 

꺼지지 않는 선교를 향한 열정

- 선교한국 2016 “그런즉 우리도라는 주제로 열려

 

 

손재익 객원기자

 

 

     선교한국 2016(MISSION Korea 2016, 조직위원장 김수억 목사)81()부터 6()까지 세종대학교(서울시 광진구)에서 열리고 있다. 선교한국은 학생선교단체, 해외파송단체, 지역교회 등 43개 단체가 연합하여 개최하는 우리나라의 대표적인 선교대회다.

1988년에 시작되어 올해로 15회를 맞은 선교한국은 격년으로 개최되기에 올해로 28년째다. 회원단체 중 학생 선교단체들이 돌아가면서 주관단체로 섬기는데, 올해는 첫 주관단체였던 죠이선교회(JOY)가 주관한다.

 

     이번 대회의 주제는 그런즉 우리도”(Let us, then)이다. 히브리서 13:13 “그런즉 우리도 그의 치욕을 짊어지고 영문 밖으로 그에게 나아가자라는 말씀에서 주제를 따왔다. 예수 그리스도를 본받는 것을 근거로 선교의 불을 지피고자 한 것이다.

 

 DSCF1576.JPG


선교한국이 열리고 있는 세종대학교 손재익

 

     주강사로는 커크 프랭클린 선교사와 화종부 목사(남서울교회)가 섬기며, 그 외에 김용훈 목사(열린문장로교회/워싱턴), 탐 린(어바나 디렉터), 천민찬 선교사(OM), 이믿음 선교사(프론티어스) 등이 주제강의를 맡았다. 이 외에도 영역별 주제강의를 위해 약 115명의 선교사 및 선교사역자들이 참가했다.

 

 DSCF1617.JPG DSCF1618.JPG

수요일 저녁집회에서 말씀을 전하는 탐 린 선교사(어바나 디렉터) 손재익

 


     커크 프랭클린(Kirk Franklin) 선교사는 WGA(Wycliffe Global Alliance)의 총재로 파푸아 뉴기니에서 태어나 성경번역 선교사인 부모님과 함께 그곳에서 자랐고, 미디어 사역자로 사역하다가 위클리프 호주 대표를 역임한 후 2008년부터 위클리프 국제 총재로 사역 중이다.

 

 

 DSCF1581.JPG DSCF1582.JPG

선교단체의 홍보를 위해 마련된 선교박람회장 손재익

 


     선교한국은 그동안 14회 대회까지 59,776명이 참석, 그 중 34,565명이 장기선교사를 비롯한 다양한 형태의 선교사역에 참여하기를 결단한 헌신카드를 제출했다. 선교한국 대회는 한국 최대의 연합선교대회로 한국뿐 아니라 아시아에서 가장 큰 선교대회이며 젊은이 선교동원에 있어서 세계적인 명성을 얻고 있다. SFC(학생신앙운동)1996년과 2008년에 주관한 바 있다.

 

 

DSCF1638.JPG  

선교의 열정으로 기도하는 학생들    손재익

 

 DSCF1608.JPG

▲ 외국인들도 참가하였다     ⓒ 손재익

 

 DSCF1651.JPG

DSCF1649.JPG

강의를 위해 참석한 선교사들도 집회 중에 기도하고 있다    손재익

 

 

     최근 들어 젊은이들의 선교에 관한 관심이 약해지는 것이 아닌가 하는 염려가 들리는 중에, 그러한 우려를 비웃듯 수많은 젊은이들이 참석하여 선교에 대한 관심을 나타내었다.

 

 

선교한국 2016 대회 개회사

 

김수억 목사

선교한국 2016 대회 조직위원장

 

 

     선교한국 2016 대회에 참석하신 국내와 해외 참석자 모든 분들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지난 2년간, 이번 선교한국 2016 대회에 어떤 분들이 참석하고 참석한 그분들에게 어떤 변화가 일어날 것인가에 대한 기대를 가지고 대회를 준비했습니다. 이제 선교한국 2016 대회를 시작하면서는, 이 대회를 통해 하나님께서 한국 교회와 세계 교회를 향해 어떤 말씀을 주실 것인가 기대하게 됩니다.

 

     선교한국 2016 대회의 주제는 그런즉 우리도”(13:13)입니다. 이는 예수께서 자기 피로 백성을 거룩하게 하시려고, 성문 밖에서 고난을 받으신 것처럼 우리도예수의 치욕을 짊어지고 영문 밖으로 나아가자는 의미입니다. 예수뿐 아니라 지금까지 수많은 예수의 제자들이 자신의 안정된 영역에서 나와 고난과 수치를 짊어지는 선택을 했기에 지금 우리가 복음의 큰 은혜를 누릴 수 있게 된 것입니다. 그러나 정작 우리는 고난과 수치에 대한 두려움 때문에 영문 밖으로 나아가지 못하고 머뭇거리고 있습니다. 오히려 우리는 영문 밖의 필요가 보이는 창에 블라인드를 내리고 나의 성 안에서 나의 안녕에 몰두하여 나 홀로 치열하게 살아 갑니다. 그런데 이제 누군가 여러분의 문을 두드리며 말합니다. “그런즉 너희도...” “그런즉 너희도...” “그런즉 너희도...”

 

     성령 하나님은 대회 기간 내내 여러분의 마음을 두드릴 것입니다. 그리고 말씀하실 것입니다. 어떤 분들은 문을 열어 그 목소리를 따라 영문 밖으로 나가실 것이고, 어떤 분들은 여전한 경계심에 문을 열지 못한 채 창의 블라인드만 걷어 올리고 무슨 일인가?’ 하여 창문 너머를 살필 것입니다. 또 어떤 분들은 여전히 두려움 속에서 문도 창도 열지 못한 채 머뭇거릴지도 모릅니다. 그러나 여러분이 그런즉 너희도라는 성령의 초청을 들을 수만 있다면, 그러면 변화는 시작된 것입니다.

 

     여러분은 이제 이 날을 기억하게 될 것입니다. 여러분을 영문 밖 현장으로 한 걸음 내딛게 한 선교한국 2016 대회의 날을 말입니다. 다시 한 번 이 시간 선교한국 2016 대회에 참석한 여러분을 환영합니다.

 

 

 

< 저작권자 개혁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한목협 제34차 열린대화마당

    종교개혁 500주년, 한국교회 무엇을 어떻게 개혁해야 할 것인가? - 한목협 제34차 열린대화마당 손재익 객원기자 한국기독교목회자협의회(KACP, 이하 한목협) 제34차 열린대화마당이 2016년 9월 6일(화) 오후 2시부터 5시까지 서울 종로구에 위치한 연동교회 ...
    Date2016.09.07 By개혁정론 Views312
    Read More
  2. 꺼지지 않는 선교를 향한 열정; 선교한국 2016

    꺼지지 않는 선교를 향한 열정 - 선교한국 2016 “그런즉 우리도”라는 주제로 열려 손재익 객원기자 선교한국 2016(MISSION Korea 2016, 조직위원장 김수억 목사)이 8월 1일(월)부터 6일(토)까지 세종대학교(서울시 광진구)에서 열리고 있다. 선교한국은 학생...
    Date2016.08.04 By개혁정론 Views320
    Read More
  3. 시편찬송가 출간 기념

    시편찬송가 출간 기념 손재익 객원기자 2016년 7월 1일(금) 저녁 7시 종로구 사직동에 위치한 양의문교회당(김준범 목사 시무, 고려개혁)에서는 특별한 행사가 있었다. 시편찬송가의 출간을 기념하는 모임이 열린 것이다. 양의문교회 담임인 김준범 목사를 중...
    Date2016.07.02 By개혁정론 Views918
    Read More
  4. 르네 지라르의 십자가의 인류학과 기독교 신학

    현기연(현대기독연구원) 현대기독교사상 강좌 [르네 지라르의 십자가의 인류학과 기독교 신학] 현대기독연구원(대표 김동춘 교수) 주관으로 르네 지라르 강좌를 2016년 5월과 6월 사이에 5강으로 나누어서 개최합니다. 이 강좌에서는 르네 지라르의 방대한 이...
    Date2016.04.26 By개혁정론 Views668
    Read More
  5. 루터신학과 한국교회

    루터신학과 한국교회 손재익 객원기자 종교개혁 500주년 기념 제9회 종교개혁신학 공동학술대회가 2016년 4월 23일(토) 오전 9시 30분부터 4시까지 용산구 후암동에 위치한 중앙루터교회당(담임: 최주훈 목사)에서 “루터신학과 한국교회”라는 주제로 열렸다. ...
    Date2016.04.26 By개혁정론 Views699
    Read More
  6. 대한성서공회 창립 120주년 기념행사

    대한성서공회 창립 120주년 기념행사 손재익 객원기자 1895년 영국성서공회 한국지부가 서울에 설립된 지 120주년을 맞아 대한성서공회(Korean Bible Society, 이사장 이정익, 사장 권의현) 창립 120주년 기념행사가 열렸다. 2015년 11월 24일(화) 오후 1시 3...
    Date2015.11.26 By개혁정론 Views810
    Read More
  7. 한국장로교신학회, 벨직 신앙고백서를 다루다

    한국장로교신학회, 벨직 신앙고백서를 다루다 손재익 객원기자 한국장로교신학회(회장: 이상규 박사)가 제26회 학술발표회에서 벨직 신앙고백서(Belgic Confession / Confessio Belgica)에 대해서 다루었다. 벨기에 신앙고백서, 네덜란드(화란) 신앙고백서 등...
    Date2015.11.24 By개혁정론 Views1191
    Read More
  8. 한국복음주의조직신학회 제31차 정기논문발표회

    한국복음주의조직신학회 제31차 정기논문발표회 손재익 객원기자 한국복음주의조직신학회(http://www.stkets.com/ 회장 한상화 박사)의 제31차 정기논문발표회가 2015년 11월 14일(토) 오전 10시부터 오후 5시까지 백석대학교 대학원(서초구 방배동) 목양동 3...
    Date2015.11.16 By개혁정론 Views943
    Read More
  9. 제27회 정암신학강좌, 종교개혁자 피터 버미글리(Peter Martyr Vermigli)에 대해 조명하다

    제27회 정암신학강좌, 종교개혁자 피터 버미글리(Peter Martyr Vermigli)에 대해 조명하다 손재익 객원기자 제27회 정암신학강좌가 2015년 11월 10일(화) 오후 2시 송파제일교회당(조기원 목사 시무)에서 열렸다. 정암신학강좌는 합동신학교의 초대 교장을 지...
    Date2015.11.11 By개혁정론 Views1166
    Read More
  10. 한신대학교 개혁을 촉구하는 기독교장로회 목사들의 성명서 발표

    한신대학교 개혁을 촉구하는 기독교장로회 목사들의 성명서 발표 손재익 객원기자 2015년 11월 5일(목) 오후 3시 기독교회관 2층 조에홀에서는 “한신대학교 개혁을 촉구하는 1045명 기장목사 성명서 발표 및 기자회견”이 있었다. 성명서의 계기는 최근 경동교...
    Date2015.11.06 By개혁정론 Views994
    Read More
  11. 목회자 처우, 공과 사의 구분은 가능한가

    목회자 처우, 공과 사의 구분은 가능한가 손재익 객원기자 2015년 11월 5일(목) 오후 2시 한국기독교회관(종로 5가역) 2층에서는 ‘교회재정 건강성운동’(www.cfan.or.kr) 주최로 『목회자 처우, 공과 사의 구분은 가능한가?』 라는 주제의 세미나가 열렸다. ...
    Date2015.11.06 By개혁정론 Views987
    Read More
  12. 종교개혁신학 국제학술대회

    종교개혁신학 국제학술대회 손재익 객원기자 2015년 10월 10일(토) 오전 9시 20분 서울교회당(박노철 목사 시무, 강남구 대치동)에서는 종교개혁신학 국제학술대회(The International Academic Conference for Reformation Theology)가 열렸다. 종교개혁기념 ...
    Date2015.10.11 By개혁정론 Views1187
    Read More
  13. 제10회 종교개혁기념학술세미나 (주최: 개혁주의 학술원)

    Date2015.09.25 By개혁정론 Views818
    Read More
  14. 통일한국과 동성애- 기독교미래연구원 제3차 세미나

    통일한국과 동성애 - 기독교미래연구원 제3차 세미나 손재익 객원기자 2015년 9월 7일(월) 오후 2시 국회 헌정기념관 2층 대강당에서는 기독교미래연구원(CFI, 원장: 최병규 박사) 주관으로 “통일한국과 동성애”라는 세미나가 열렸다. 2013년 한국교회의 보호...
    Date2015.09.09 By개혁정론 Views1316
    Read More
  15. 본회퍼와 타자를 위한 교회 공동체

    설요한 기자 20세기 독일의 신학자 디트리히 본회퍼(Dietrich Bonhoeffer)는 나치에 저항하다가 순교한 신학자로 잘 알려져 있다. 물론 본회퍼는 『나를 따르라』, 『신도의 공동생활』 등을 집필한 신학자로 유명하기도 하다. 『행위와 존재』, 『윤리학』, ...
    Date2014.12.19 By개혁정론 Views3699
    Read More
  16. 초대 교회는 역사적 예수를 경험하고 기억하는 예배 공동체였다

    설요한 기자 “초대 교회의 신앙은 어떠했는가.” 12월 9일(화) 기독연구원 느헤미야의 배덕만 교수는 미국 버지니아 대학교 종교학부 명예교수인 로버트 루이스 윌켄(Robert Lewis Wilken)의 『초기 기독교 사상의 정신』(The Spirit of Early Christian Though...
    Date2014.12.17 By개혁정론 Views2202
    Read More
  17. 한국복음주의윤리학회, “한국 교회와 신앙의 공공성” 주제로 논문발표회 개최

    설요한 기자 2014년 한국 신학계에서 가장 많이 회자된 단어 중 하나는 ‘공공신학’이다. 그동안 기독교와 교회의 공공성은 사회에서 계속되어 논의되는 주제였다. 그러다가 지난 4월 16일에 발생한 세월호 참사로 인해 이러한 논의가 급증하였고 이후 기독교인...
    Date2014.11.27 By개혁정론 Views3482
    Read More
  18. 교회 재정 건강, 교회 리더십과 성도 의식 함께 가야

    설요한 기자 “한국 교회 개혁을 위해 투명한 재정 관리가 필요하다.” 교회재정건강성운동은 재정 건강성 증진을 통한 교회의 모습을 통해 대사회적 신뢰회복을 목표로 2005년도에 결성된 단체이다. 매년 재정과 관련된 세미나를 해온 교회재정건강성운동은 올...
    Date2014.11.24 By개혁정론 Views1595
    Read More
  19. 강영안 교수, “다원주의 사회의 기독교, 예수를 따르는 좁은 길 걸어야”

    설요한 기자 2014년은 기독교의 사회적 의미를 묻는 사건이 많이 일어난 해였다. 특별히 세월호 참사와 그 이후에 나타난 기독교계의 여러 반응은 기독교인은 물론 외부에서도 기독교의 의미, 기독교의 공공성에 대해 묻도록 하는 계기가 되었다. 11월 14일 기...
    Date2014.11.18 By개혁정론 Views2693
    Read More
  20. 제26회 정암신학강좌, “개혁교회와 신앙교육”이라는 주제로 개최

    설요한 기자 매년 예장 합신 교단에서 열리는 정암신학강좌는 정암 박윤선을 기리는 학술행사로 합신 교단의 가장 큰 연중행사 중 하나이다. 올해 정암신학강좌는 서울시 양천구에 위치한 지구촌교회에서 개최하였다. 26회를 맞는 이번 정암신학강좌의 주제는 ...
    Date2014.11.14 By개혁정론 Views2473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
사설
삼일운동 100주년 기념, 빌린 돈부...
실력에 속지 말라
[사설] 남북정상회담에서 평화협정... 1
[사설] 부목사도 노회원이다
[사설] 거짓 증거를 경계하자
[사설] 순장 총회와의 교류를 적극 ...
[사설] 제67회 고신총회에 바란다
[사설] 대선에서 누구를 뽑을 것인가?
[사설] 총회 직원 순환보직이 악용...
[사설] 작금의 국정농단사태, 어떻...
칼럼
[해외칼럼] 개혁주의 정체성과 예배
[해외칼럼] 이주(immigration)를 우...
[해외칼럼] 나를 반석으로 이끄소서
[해외칼럼] 권징 할 용기(2)
[해외칼럼] 권징 할 용기 (1)
[해외칼럼] 권징의 은혜 (2)
[해외칼럼] 권징의 은혜 (1)
존 칼빈, 사역자들의 모델 (4)
존 칼빈, 사역자들의 모델 (3)
존 칼빈, 사역자들의 모델 (2)
기고
‘고신포럼발기’에 대한 우려와 기대
심방 예배(설교), 꼭 드려야 하나?
종교개혁자들에게 심방이란 무엇이...
섭리와 기도
이근삼 박사의 생애와 칼빈주의
화란개혁교회와 고신총회의 관계에 ...
기독교의 가장 중요하고 오래된 의...
[대담] “진리를 말하고 삶으로 진리... 1
개혁신앙인은 현대과학을 어떻게 볼... 1
시대 상황과 그리스도인의 사명 1
논문
[논문] 작은 교회 성도들은 행복한가?
한국 장로제도의 반성과 개혁
스코틀랜드 종교개혁의 유산과 한국...
장로회정치원리에 비추어 본 노회 실태
고령화 시대, 선교현장을 섬기는 교...
개혁주의 교회설립에 대한 새로운 비전
KPM선교의 내일을 향한 준비 (김종...
여성 목사 안수에 관하여
종교개혁과 교리개혁: 사도신경을 ...
수도권의 교회연합 가능성 모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