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최종편집
고신
조회 수 1916 추천 수 0 댓글 0

 

 

주요 교회들의 담임목사 청빙 시급하다

 

 

손재익 객원기자

 

 

사상, 남천, 송도제일, 온천, 제일영도, 장전중앙, 분당샘물, 포항충진, 서울성일, 마산제일. 이상은 현재 담임목사가 부재중이어서 청빙을 진행 중인 교회들이다. 이외에도 무수히 많은 교회들이 담임목사 청빙을 진행 중이다. 담임목사 청빙은 교회의 매우 중요한 일이다. 하지만, 길게는 30년에 겨우 한번 경험하는 일이다 보니 대부분이 어떻게 해야 하는지 어려워한다.

   담임목사 청빙이 진행 중인 것 자체는 문제가 아니다. 문제는 청빙과정의 장기화다. 몇몇 교회는 담임목사가 은퇴 혹은 사임한 지 제법 되었으나 아직 청빙을 하지 못하고 있다. 두어 차례 청빙 투표를 했으나 부결된 경우도 있다. 이런 경우 청빙과정의 장기화가 불가피하다.

   장기간 담임목사가 부재중인 경우는 그 교회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 특히 교단 내 주요 교회들이 그런 상황을 경험하고 있다는 점에서 더 심각한 상황이다.

   교단 내 목회자들 중에 이런 상황을 염려하는 이들도 있다. “몇 개월 정도야 괜찮지만, 1년 이상 청빙을 하지 못할 경우 교회의 리더십도 문제고, 주변교회로 교인들이 이동할 가능성도 있다는 점에서 그냥 맘 놓고 있을만한 문제는 아닙니다.”라고 말한다.

   그렇다면 왜 이렇게 청빙이 장기화될까? 부산 어느 교회의 청빙위원을 섬긴 바 있는 A집사는 “목사 청빙이라는 걸 해 본 적이 없습니다. 평생에 처음 하는 일이다 보니 어떻게 하는지도 잘 모르겠고 쉽지 않습니다.”라고 말한다. 부산 어느 교회의 청빙위원으로 활동했던 B장로는 “교인 전체가 하나 되는 게 중요한데, 저마다 원하는 담임목사 스타일이 다릅니다. 그러다보니 마음을 모으는 게 쉽지가 않습니다.”라고 말한다. 실제 어느 교회 홈페이지에 올라온 교인들이 원하는 담임목사 상은 너무나 다양하다. 설교가 좋아야 하고, 설교는 강해설교여야 하고, 설교는 은혜가 있어야 하고, 인품이 좋아야 하고, 가난한 사람을 돌아보아야 하고, 미래세대에 관심을 가진 분이어야 하고, 사모의 인격이 좋아야 하고, 당회를 이끌어본 경험이 있어야 하고, 교인 한 사람 한 사람 심방을 할 수 있어야 하는 등의 수많은 조건들이 나열되어 있다. 그 수많은 조건들은 누구도 쉽게 감당하기 어려운 조건들이다. 우스개로 흔히 말하듯 바울이나 베드로가 와도 안 될 만한 조건들이다.

   그렇다면 해결방안은 없는가? 어느 청빙위원은 “말 그대로 청빙이 되어야 합니다. 지금처럼 회사에서 직원 뽑듯이 하는 방식은 결코 바람직하지 않습니다.”라고 말한다. 어느 교인은 “사람을 설교 한 번 듣고 판단해야 한다는 게 그 자체로 말이 안 된다고 봅니다.”라고 말한다.

   추천도 능사는 아니다. 추천을 하는 사람들은 대부분 교단 내의 중요 인사들인데, 그들이 교단 내 모든 목사를 아는 것도 아니고, 그들의 눈에 띄었다고 해서 좋은 목사라는 보장도 없다. 어느 교회는 교단 내 중진 목사의 추천을 믿고 청빙했는데, 윗사람에게는 잘 하는 분이지만, 자기보다 아랫사람에게는 잘 하지 않는 분이라는 사실을 뒤늦게 알고는 후회했다고 하는 경우도 있다.

   본지는 수년 전에 청빙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포럼을 개최한 바 있으며, 방법론에 대한 고민 끝에 청빙시스템을 개발했는데, 잘 활용되지 않아 현재는 사용하지 않고 있다.

   지금 같은 현상은 앞으로 더 심각해 질 것으로 보인다. 1950년부터 1958년까지 출생한 베이비붐 세대 목사의 은퇴가 시작되는 2020년대는 대거 어려움을 겪을 것으로 예상된다. 이 문제를 교단적으로 고민해야 할 시점이다.

 

 

 

관련기사: http://reformedjr.com/1842

                     http://reformedjr.com/983

                 http://reformedjr.com/988

  

 

< 저작권자 ⓒ 개혁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notice

    [총회 소식 6] 시국선언문은 안 된다

    [총회 소식 6] 시국선언문은 안 된다 둘째 날 저녁 경건회 후 속회된 총회, 총회 임원회가 긴급 안건을 상정했다. 현 시국에 대한 선언문을 발표하게 해 달라는 안건이다. 정은석 서기는 제안설명에서 “지금 현재 국가와 사회의 많은 부분이 비성경적인...
    Date2019.09.19 Views385
    read more
  2. notice

    [총회 소식 5] 사절단 인사를 통해 공교회적 교류

    [총회 소식 5] 사절단 인사를 통해 공교회적 교류 총회 둘째 날 18일(수) 오전에는 국내외 자매 및 교류관계에 있는 총회 사절단과 국내 교계 연합기관과 기관장 인사 시간이 있었다. 이를 통해 고신총회가 개 교단의 총회가 아니라 공교회적 회의임을 경험하...
    Date2019.09.18 Views150
    read more
  3. notice

    [총회 소식 4] 순장과는 통합준비, 합신과는 지속적인 교류

    [총회 소식 4] 순장과는 통합준비, 합신과는 지속적인 교류 69회 총회 둘째 날 오전에는 본회의에 배정된 안건을 다뤘다. 총회 임원회가 발의한 ‘순장 총회와의 교류추진위원회’를 ‘순장 총회와의 통합준비위원회’로 명칭 변경 청원 ...
    Date2019.09.18 Views236
    read more
  4. notice

    [총회 소식 3] 지적장애인 세례 포함 신학교수회 보고 받기로

    [총회 소식 3] 지적장애인 세례 포함 신학교수회 보고 받기로 17일(화) 임원 선출을 마친 후 정회한 69회 고신총회는 저녁 7시에 속회하여 유안건을 다뤘다. 유안건은 68회 총회가 상비부 및 고려신학대학원 교수회에 맡긴 안건들이다. 미래정책연구위원회가 ...
    Date2019.09.17 Views298
    read more
  5. notice

    [총회 소식 2] 부총회장에 박영호 목사, 윤진보 장로

    [총회 소식 2] 부총회장에 박영호 목사, 윤진보 장로 제69회 총회 임원 및 각 재단 이사가 선출되었다. 68회 부총회장으로 섬긴 신수인 목사가 69회 총회장에 선출되었으며, 임원 선거의 경우 장로부총회장을 제외한 나머지 임원은 단독입후보로 인해 무투표 ...
    Date2019.09.17 Views255
    read more
  6. notice

    [총회 소식 1] 고신 69회 총회 ‘교회다운 교회 칭송받는 교회’(행 2:47)라는 주제로 개회

    [총회 소식 1] 고신 69회 총회 ‘교회다운 교회 칭송받는 교회’(행 2:47)라는 주제로 개회 지난 2018년 9월 13일(목)에 파회(罷會)했던,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 총회가 2019년 9월 17일(화) 오후 3시 고려신학대학원(충남 천안시 삼룡동 소재) 강...
    Date2019.09.17 Views191
    read more
  7. 2019 SFC 동문가족대회 안내

    2019 SFC 동문가족대회 안내 1. 일시 : 2019년 6월 5일(수)-6일(목) 2. 장소 : 여의도 켄싱턴호텔 (서울 영등포구 국회대로 76길 16) 3. 주제 : "교회, 가정, 일터 그리고 SFC" 4. 참가비 : 동문 1인당 5만원, 부부 10만원, 자녀 1인당 2만원 (20-30대 동문은...
    Date2019.05.13 Views188
    Read More
  8. 2019 강도사 교육

    2019 강도사 교육 손재익 객원기자 2019년 강도사교육이 2019년 4월 29일(월)부터 5월 1일(수)까지 고려신학대학원에서 진행됐다. 강도사 교육은 매년 총회신학위원회(위원장: 허성동 목사)의 주관 하에 진행된다. 이번 교육에서 신학위원장 허성동 목사는 &l...
    Date2019.04.30 Views226
    Read More
  9. 봄 정기노회 일제히 열려

    봄 정기노회 일제히 열려 손재익 객원기자 고신총회 산하 34개 노회가 2019년 4월 22일(월)~23일(화) 정기노회를 일제히 열고, 목사 임직식을 거행하는 한편 고신총회 제69회 총회 상정안건 및 총회총대 선출, 현안 처리, 강도사 인허증 전달식 등의 회무를 ...
    Date2019.04.25 Views323
    Read More
  10. 피터 마터 버미글리 평전 북 콘서트

    피터 마터 버미글리 평전 북 콘서트 손재익 객원기자 개혁정론이 주최한 김진흥 교수의 『피터 마터 버미글리 평전』 북 콘서트가 2019년 4월 18일(목) 저녁 7시 고려신학대학원 102강의실에서 열렸다. 고려신학대학원생 10여 명과 개혁정론 관계자 등이 참석...
    Date2019.04.22 Views267
    Read More
  11. 낙태 합법화 관련 SFC 포럼

    낙태 합법화 관련 SFC 포럼 손재익 객원기자 낙태에 대해 성경은 뭐라고 말하고 있으며, 교회는 어떻게 행동해야 할까? 이러한 고민을 담은 모임이 SFC 총동문회 임원회의 주관으로 개최됐다. 낙태합법화 관련 SFC 포럼이 2019년 4월 12일(금) 오후 5시 고신...
    Date2019.04.15 Views347
    Read More
  12. 제11회 칼빈학술세미나 (주최: 개혁주의 학술원)

    제11회 칼빈학술세미나 개혁주의 학술원이 주최하는 제11회 칼빈학술세미나가 아래와 같이 개최된다. 개혁주의 학술원은 매년 칼빈학술세미나를 개최하고 있으며, 이번에는 츠빙글리와 불링거를 중심으로 세미나를 개최한다.
    Date2019.04.05 Views267
    Read More
  13. 낙태합법화 관련 SFC 포럼 개최

    낙태합법화 관련 SFC 포럼 개최 SFC총동문회 임원회는 아래와 같이 낙태합법화 관련 포럼을 개최한다. < 저작권자 ⓒ 개혁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Date2019.04.04 Views1138
    Read More
  14. 신학강좌 안내

    <신학강좌 안내> 제목: 교회사 개관 / 사도행전 개관 강사: 황대우 교수(고신대 개혁주의학술원) / 황원하 목사(대구산성교회 담임) 일시: 2019. 4. 11(목) 오전 10:00-오후 3:00 장소: 대구 산성교회 교육관 3층(대학부실) 회비: 2만원(점심, 간식, 교재 포...
    Date2019.03.26 Views349
    Read More
  15. 주요 교회들의 담임목사 청빙 시급하다

    주요 교회들의 담임목사 청빙 시급하다 손재익 객원기자 사상, 남천, 송도제일, 온천, 제일영도, 장전중앙, 분당샘물, 포항충진, 서울성일, 마산제일. 이상은 현재 담임목사가 부재중이어서 청빙을 진행 중인 교회들이다. 이외에도 무수히 많은 교회들이 담임...
    Date2019.03.22 Views1916
    Read More
  16. 고신대학교 한국어교육원 ‘2018 겨울학기 수료식’

    고신대학교 한국어교육원 ‘2018 겨울학기 수료식’ 고신대학교(총장 안민) 한국어교육원(원장 박신현)은 3월 8일(금) 오전 10시에 월드미션센터 2층에서 ‘2018학년도 겨울학기 한국어교육원 겨울학기 수료식’을 가졌다. 이날 수료식에...
    Date2019.03.19 Views90
    Read More
  17. 예장고신 삼일운동 100주년 기념대회 선언문과 공동기도문

    예장고신 삼일운동 100주년 기념대회 선언문과 공동기도문 손재익 객원기자 고신총회는 지난 2월 28일(목) 삼일운동 100주년 기념대회를 통해 선언문과 공동기도문을 발표했다. 그 전문을 아래와 같이 게재한다. <저작권자 ⓒ 개혁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Date2019.03.01 Views171
    Read More
  18. 삼일운동 100주년을 기념한 기도회

    삼일운동 100주년을 기념한 기도회 손재익 객원기자 1919년 3월 1일 전국 각지에서 일어난 만세 운동이 올해로 100주년을 맞았다. 이에 고신총회는 지난 1월 10일 열린 운영위원회를 통해 이를 기념하기로 하였다(관련기사: http://reformedjr.com/8724). 이...
    Date2019.03.01 Views190
    Read More
  19. 유해무 교수, 28년간의 교수 사역을 마치다

    유해무 교수, 28년간의 교수 사역을 마치다 2019년 2월 27일 오전 9시, 1991년부터 28년 동안 고려신학대학원에서 교수로 봉사했던 유해무 교수가 명예은퇴를 하면서 기념 강연을 하였다. 강연에는 재학생과 교수 및 직원 그리고 소식을 들은 졸업생들이 참석...
    Date2019.02.27 Views756
    Read More
  20. 교회를 섬길 일꾼들의 새로운 출발

    교회를 섬길 일꾼들의 새로운 출발 - 고려신학대학원 73회 학위수여식 손재익 객원기자 고려신학대학원 제73회 학위수여식이 2019년 2월 19일(화) 오후 2시 고려신학대학원 강당에서 있었다. 고려신학대원장, 교수, 총회장, 총회신학위원장, 고신대 총장, 학...
    Date2019.02.20 Views380
    Read More
  21. 김재윤 박사, 고려신학대학원 교의학 교수 임용

    김재윤 박사, 고려신학대학원 교의학 교수 임용 손재익 객원기자 2월 15일(금)에 열린 학교법인 고려학원 이사회에서 고려신학대학원 교의학 교수로 김재윤 박사의 임용을 최종 결정했다. 김재윤 교수는 서울대학교에서 철학(B.A.)을 전공하고 고려신학대학원...
    Date2019.02.15 Views1753
    Read More
  22. 총회 운영위원회, 삼일절 100주년 기념대회 결의

    총회 운영위원회, 삼일절 100주년 기념대회 결의 손재익 객원기자 제68-1차 총회 운영위원회가 2019년 1월 10일(목) 오후 2시 성동교회당(대구광역시 신암동)에서 열렸다. 재적 116명 중 103명이 참석한 총회 운영위원회는 세 가지 안건을 위해 모였다. 신학...
    Date2019.01.14 Views198
    Read More
  23. 2019 수도권 목사 장로 신년 감사예배

    2019 수도권 목사 장로 신년 감사예배 손재익 객원기자 2019 수도권 목사 장로 신년 감사예배가 2019년 새해 첫 월요일인 1월 7일(월) 오전 7시 30분부터 The K 호텔 서울 컨벤션홀에서 개최됐다. 수도권장로회협의회(회장 최철수 장로)가 주최하고, 수도권 1...
    Date2019.01.07 Views189
    Read More
  24. SFC 신입간사 인터뷰-오승훈 신입간사

    SFC 신입간사 인터뷰 - 오승훈 신입간사 손재익 객원기자 2018년 12월 17일부터 SFC 교육훈련센터(원장: 허태영 간사)에서는 SFC 신입간사 훈련이 시작되고 있다. 이에 본지는 신입간사 중 한 분과 인터뷰를 나눴다. 손재익 기자: 만나뵙게 되어 반갑습니다. ...
    Date2019.01.05 Views543
    Read More
  25. 개혁주의학술원 「갱신과 부흥」, 등재후보학술지로 선정되다

    개혁주의학술원 「갱신과 부흥」, 등재후보학술지로 선정되다 이현철 교수 (고신대,「갱신과 부흥」편집위원) 1. 편집위원장 황대우 교수님의 전화 2018년 마지막 주말까지 밀린 글들을 쓰며 컴퓨터와 씨름을 하고 있었던 순간, “부으으응” 휴대...
    Date2018.12.29 Views399
    Read More
  26. 통합기념교회(한마음교회) 설립 및 헌당 감사예배

    통합기념교회(한마음교회) 설립 및 헌당 감사예배 손재익 객원기자 2015년 고신과 고려가 통합하는 현장에서의 그 기쁨과 감동이 재현됐다. 교단 통합의 기념비적인 교회가 세워졌기 때문이다. 그 감격을 순서를 맡은 이들마다 빠지지 않고 전했다. 2018년 12...
    Date2018.12.22 Views33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23
사설
[사설] 고신언론사 순환보직시행, ...
[사설] ‘표현’ 못지않게 중요한 것... 2
삼일운동 100주년 기념, 빌린 돈부...
실력에 속지 말라
[사설] 남북정상회담에서 평화협정... 1
[사설] 부목사도 노회원이다
[사설] 거짓 증거를 경계하자
[사설] 순장 총회와의 교류를 적극 ...
[사설] 제67회 고신총회에 바란다
[사설] 대선에서 누구를 뽑을 것인가?
칼럼
도르트 신경과 그 역사적 배경
[해외칼럼] 균형 잡힌 그리스도인의 삶
[해외칼럼] 개혁주의 정체성과 예배
[해외칼럼] 이주(immigration)를 우...
[해외칼럼] 나를 반석으로 이끄소서
[해외칼럼] 권징 할 용기(2)
[해외칼럼] 권징 할 용기 (1)
[해외칼럼] 권징의 은혜 (2)
[해외칼럼] 권징의 은혜 (1)
존 칼빈, 사역자들의 모델 (4)
기고
[기고] 총회 개최 장소 문제에 대하여
돌트교회질서(1619년)와 한국장로교회
세속화된 교회가 세속의 성화를 가...
나는 동성애를 반대한다! 하지만...
‘고신포럼발기’에 대한 우려와 기대
심방 예배(설교), 꼭 드려야 하나?
종교개혁자들에게 심방이란 무엇이...
섭리와 기도
이근삼 박사의 생애와 칼빈주의
화란개혁교회와 고신총회의 관계에 ...
논문
장로교 정치원리 하에서의 각종 단...
목사와 장로, 그 역할과 관계와 갈...
성경적 장로교 정치원리 (서울포럼 ...
[논문] 작은 교회 성도들은 행복한가?
한국 장로제도의 반성과 개혁
스코틀랜드 종교개혁의 유산과 한국...
장로회정치원리에 비추어 본 노회 실태
고령화 시대, 선교현장을 섬기는 교...
개혁주의 교회설립에 대한 새로운 비전
KPM선교의 내일을 향한 준비 (김종...