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팝업 이미지
오늘 이 창 안뛰우기
최종편집
  • 고신대학교 차기 총장 선출 난항(難航)

    고신대학교 차기 총장 선출 난항(難航) 고신대학교 차기 총장 선출에 빨간불이 켜졌다. 두 번째 시도한 총장 선출도 실패했기 때문이다. 학교법인 고려학원 이사회(이사장 김종철 목사)는 2022년 1월 14일 학교법인 회의실에서 제71-1회 제4차 임시이사회를 개최하여, 단독 입후보한 이병수 교수를 놓고 고신대학교 차기 총장 선출에 들어갔으나 ⅔ 이상 찬성표 획득에 실패해 선출이 무산됐다. 이사회는 단독 후보인 이병수 교수로부터 정책발표와 질의응답을 통해 고신대‧신대원‧복음병원에 대한 경영계획과 모금계획을 듣고 투표에 들어...

  • 제13회 신진학자포럼 (개혁주의학술원)

  • 도스토옙스키의 죄와 벌 읽기 3

기획기사

  • 성경

  • 교리

  • 설교

  • 책소개

성경
교리
설교
책소개
단일배너
이번 기획기사는 '제64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입니다. 이번 제64회 고신총회는 9월 23일(화)부터 26일(금)까지 천안의 고려신학대학원에서 열립니다. 우리 장로교회는 개교회 당회가 그리스도의 통치를 대행한다고 믿지만 개교회주의에 빠지지 않고 교회들의 모임인 노회와 총회를 통해 교회의 일치를 도모해 왔습니다. 이번에 제64회 고신총회에 상정된 안건들을 분석하는 글들을 통해 교회 공통의 문제를 제대로 다루는 일에 작은 도움이나마 되기를 기대합니다. - 편집위원장


이성호.jpg




이성호 교수
고려신학대학원 교수

2014년 총회에 상정된 안건 중에 공동의회에 참석할 자격에 관한 것이 있다. 총회재판국(재판국장 이용호 목사)은 공동의회의 회원의 자격을 만 19세(성인)로 상향조정할 것을 제안하였다. 이 안을 제시한 중요한 이유는 성인이 아닌 학생들의 투표권 행사로 인하여 직분자 선택에 문제점이 발생하고 있기 때문이다. 구체적인 예는 제시하지 않았지만 투표권을 가진 중고등부 학생들이 직분자 선거에 있어서 자신들을 가르치는 교사들에게 몰표를 던질 수 있을 것이다.

누가 보아도 이 안건은 타당하다는 생각이 들 것이다. 필자도 이 안에 담긴 의도에는 전적으로 동의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이 안건은 여러 가지 깊은 신학적/목회적인 다른 고려들이 필요하다. 바른 결정을 하더라도 그 결정이 미칠 이후의 영향까지도 충분히 고려해야 한다. 특별히 이번 결정은 다음 세대와 관련된 일이기 때문에 미래를 생각하면서 결정할 필요가 있다.

세례(입교)자는 바른 신앙고백을 한 자들이다. 우리 교회 헌법은 만 14세에게 세례의 문을 열어 두었다. 만 14세가 되면 얼마든지 삼위 하나님에 대한 신앙고백을 충분히 할 수 있다고 보는 것이다. 물론 만 14세의 모든 청소년들이 의무적으로 세례를 받아야 한다는 의미는 아니다. 사람들마다 믿음의 분량이 다르기 때문이다. 더 나아가 세례 받은 자의 가장 중요한 권리는 성찬에 참여하는 것이므로 세례를 받기 위해서는 성찬에 대한 분명한 이해가 필수적이다. 정교회와 달리 우리 장로교회가 어린이들에게 성찬을 허락하지 않는 중요한 이유는 주의 살과 피를 분별해서 먹고 마셔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공동의회에서 투표권 중에서 가장 중요한 것은 직분자 선거이다. 교회 안에서 투표란 누가 합당한 직분자인지를 자신의 양심에 따라 표를 던짐으로 하나님의 뜻을 묻는 행위이다. 따라서 투표권을 행사하기 위해서는 적절한 분별력이 필수적이다. 분별력이 없는 자가 투표하는 것은 추첨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다. 물론 하나님은 제비뽑기를 통하여서도 자신의 뜻을 나타내실 수 있으나 일상적으로는 인간의 분별력을 사용하신다.

여기서 우리는 중요한 질문을 제기하게 된다. 세례 교육을 통하여 바른 신앙을 진심으로 고백하고 주의 살과 피를 구별하는 것과 누가 교회를 잘 섬길 수 있는 직분자인지를 구별하는 것, 둘 중에 어느 것이 어려운가라는 것이다. 만약 그 답이 전자라면 모든 세례자들에게 투표권을 주어야 할 것이다. 그렇지 않고 후자라면 성인들에게 투표권을 제한시킬 수도 있을 것이다. 필자는 아무리 어리더라도 바른 신앙을 고백하는 학생이라면 누가 교회에 합당한 직분자인지를 충분히 분별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 오히려 어른들보다 훨씬 더 순수한 마음으로 투표할 수 있다고 본다. 더 나아가 아무리 어린 아이라고 할지라도 그 아이가 주의 이름으로 행하는 것은 주님이 하신 것으로 받아들여야 한다. 이것은 주님께서 가르치신 교훈이다. 따라서 개인적으로 이번 안건에 찬성하지 않는다.

그러나 문제는 간단하지 않다. 현실적으로 교회 안에서 세례 및 입교 교육이 너무나 부실하게 이루어지기 때문이다. 충분한 세례 교육도 받지 않은 자들이 직분자 선거권을 행사하는 것은 누가 보아도 불합리하다. 그러니까 이 둘을 분리시키자는 안건이 상정이 된 것이다. 따라서 이번 안건은 부실한 세례 교육을 이미 전제하고 있다는 것을 인식할 필요가 있다. 그런 점에서 이 안건은 좀 더 신중하게 다룰 필요가 있다. 이 안건이 통과되면 안 그래도 부실한 세례(입교)교육이 더욱 부실할 가능성이 있기 때문이다. 또한 우리 고신 교회는 세례교육을 부실하게 한다는 것을 자인하는 꼴이 될 수도 있다.

더 나아가서 이번 안건이 통과된다면 교회의 회원이 두 종류로 나뉘게 될 것이다. 세례(입교)를 받았지만 투표권이 없는 회원과 세례(입교)를 받았지만 투표권을 가진 회원이 생길 수밖에 없다. 만약에 이 안건이 결정된다면 교회의 회원에 관한 조항도 동시에 수정 보완이 필요하다. 여기에 대한 용어를 정하는 것도 그렇게 쉬운 일은 아니다. 결론적으로, 세례(입교)교인과 투표권을 가진 교인은 동일한 것이 좋다. 그러나 앞에서 지적하였듯이 그것이 현실적으로 쉽지 않기 때문에 차라리 세례(입교) 나이를 상향 조정하는 것이 더 좋다고 생각한다. (필자는 18세가 적당할 것이라고 본다) 즉 충분한 세례 교육을 시켜서 성찬에도 참여할 뿐만 아니라 투표권을 가지게 하는 것이 우리 고신교회가 개혁교회로서 나아가야 할 방향이라고 생각한다.

< 저작권자 ⓒ 개혁정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

  1.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8] 개혁정론이 상정 안건 분석 기사를 지속하는 이유

    개혁정론이 상정 안건 분석 기사를 지속하는 이유 손재익 목사 (한길교회 담임) 이 기획은 고신총회가 다루는 안건에 대해 ‘개혁주의 신학과 장로회 정치’의 관점에서 바르게 분석하는 기사로서, 안건이 어떠한 내용인지, 어떻게 결의하는 것인지...
    Date2021.09.18 By개혁정론 Views452
    Read More
  2.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7] 고신총회, 그럼에도 미래를 바라보고 토론하는 총회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고신...
    Date2021.09.18 By개혁정론 Views353
    Read More
  3.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6] 이단 규정은 신중해야 한다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이단...
    Date2021.09.18 By개혁정론 Views583
    Read More
  4.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5] 총회는 목사 양성의 주체다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총회...
    Date2021.09.15 By개혁정론 Views679
    Read More
  5.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4] 상정 안건은 어떤 절차를 밟아 올라오는가?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상정...
    Date2021.09.14 By개혁정론 Views835
    Read More
  6.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3] 논의할 만한 신학적 사안일까?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논의...
    Date2021.09.12 By개혁정론 Views605
    Read More
  7.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2] 총회 상정안건도 총회의 얼굴이다.

    개혁정론은 매년 9월 총회를 앞두고 총회에 상정된 헌의안을 분석합니다. 71회 총회가 며칠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 예년과 마찬가지로 분석 기사를 올립니다. 이 기사를 통해 71회 총회를 조망해 보고, 기도하는 독자들이 되시길 기대합니다. - 편집자 주 총회...
    Date2021.09.10 By개혁정론 Views628
    Read More
  8. [71회 고신총회 상정안건 분석 1] 71회 총회, 어떤 안건이 상정되었나?

    며칠 후인 2021년 9월 28일(화)부터 제71회 고신총회가 열린다. 이에 본보는 총회에 상정된 안건들을 분석하고, 총회 소식을 전하려고 한다. 그 첫 기사로 총회에 상정된 안건들에는 어떤 것들이 있는지를 싣는다. - 편집자 주 제71회 총회, 어떤 안건이 상정...
    Date2021.09.08 By개혁정론 Views549
    Read More
  9.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웨스트민스터 교회정치 규범

    웨스트민스터 교회정치 규범 (The Form of Presbyterial Church-Government, 1645) 이성호 신학교수 (고려신학대학원) 웨스트민스터 총회에서 작성된 4가지 문서(신앙고백서(confession), 교리문답(catechism), 예배 지침(directory), 교회정치 규범(form)) ...
    Date2021.08.24 By개혁정론 Views408
    Read More
  10.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돌트 교회정치에 관해

    돌트 교회정치에 관해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1. 들어가며 돌트 교회정치는 1618년 11월 13일에서 1619년 5월 29일까지 네덜란드에서 열린 총회에서 작성된 것으로 네덜란드개혁교회를 넘어 세계에 흩어진 개혁교회와 장로교회에 큰 영향을 준 교회정치이...
    Date2021.07.12 By개혁정론 Views286
    Read More
  11.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제1, 2 스코틀랜드교회 치리서

    제1, 2 스코틀랜드교회 치리서 안재경 목사 (온생명교회) 주님의 교회는 질서를 잘 갖추어야 한다. 교회는 교회질서를 위해 교회법령이라고 할 수 있는 치리서를 만들어 복된 다스림을 누릴 수 있었다. 신령주의자들이 있었고, 신정주의자들이 있었지만 장로...
    Date2021.07.06 By개혁정론 Views320
    Read More
  12.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종교 개혁자들과 교회법

    종교 개혁자들과 교회법 임경근 (다우리교회 목사) 교회법은 위로부터 주어진 교회의 속성과 표지를 가장 잘 나타낸다. 성경에서 유추한 장로교 정치 형태의 주요 원리는 다음과 같다. 첫째, 지역 교회에서 여러 명의 장로들이 다스린다. 둘째, 지역 정치 단...
    Date2021.06.28 By개혁정론 Views371
    Read More
  13.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회중정치와 교회법

    회중정치와 교회법 손재익 목사 (한길교회 담임) 종교개혁과 세 가지 정치 형태 종교개혁은 교리, 예배, 정치의 개혁이었다. 교리에 있어서는 이신칭의의 복음을 회복했고, 예배에 있어서는 미사를 폐하고 말씀과 성찬 중심의 예배로 회복했으며, 정치에 있어...
    Date2021.06.23 By개혁정론 Views372
    Read More
  14.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감독정치에 대하여

    감독정치에 대하여 이성호 신학교수 (고려신학대학원) 성경과 감독 한국 개신교회에서 감독정치는 일반적으로 비성경적인 것으로 인식되고 있다. 심지어 감독 정치를 어느 정도 채택하고 있는 감리교회에서도 감독정치는 그렇게 환영을 받지 못하고 있는 것 ...
    Date2021.06.21 By개혁정론 Views341
    Read More
  15. [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에라스투스주의와 교회법

    에라스투스주의와 교회법 성희찬 목사 (작은빛교회) 1. 독일 하이델베르크의 개혁파 교회 내부에서 교회권징(勸懲)을 둘러싸고 일어난 갈등 종교개혁을 통해 성경과 신앙고백을 토대로 교회가 새롭게 세워지던 때에 개혁파 내부에서 일어난 갈등 중 하나는 독...
    Date2021.06.10 By개혁정론 Views239
    Read More
  16. [기획-교회법에 대해 알아야 할 7가지] 장로회정치와 교회법

    장로회정치와 교회법 안재경 목사 (온생명교회) 성경은 교회정치의 결정적인 형태를 제시하고 있을까? 교회 역사상 어떤 교회정치 형태이든지 신정설, 즉 하나님으로부터 기원하고 있다는 것, 하나님께서 정하신 것이라는 주장을 한다. 하지만 하나님께서 단 ...
    Date2021.06.01 By개혁정론 Views449
    Read More
  17. [오늘날 한국 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삼위일체 신앙의 회복을 열망하며...

    이번 기획기사는 제목이 깁니다. '오늘날 한국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입니다. 교회는 시대속에서 존재하고, 그 시대의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습니다. 기독교가 나라를 세우는 데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요? 교회와 국가의...
    Date2021.05.25 By개혁정론 Views245
    Read More
  18. [오늘날 한국 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미국의 복음주의자들은 왜 트럼프에 열광하는가?

    이번 기획기사는 제목이 깁니다. '오늘날 한국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입니다. 교회는 시대속에서 존재하고, 그 시대의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습니다. 기독교가 나라를 세우는 데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요? 교회와 국가의...
    Date2021.05.21 By개혁정론 Views335
    Read More
  19. [오늘날 한국 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교회와 국가

    이번 기획기사는 제목이 깁니다. '오늘날 한국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입니다. 교회는 시대속에서 존재하고, 그 시대의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습니다. 기독교가 나라를 세우는 데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요? 교회와 국가의...
    Date2021.05.19 By개혁정론 Views362
    Read More
  20. [오늘날 한국 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 2021년, 이승만과 한경직의 ‘기독교적 건국론’을 다시 생각하다

    이번 기획기사는 제목이 깁니다. '오늘날 한국교회와 우리 시대를 어떻게 이해할 것인가?'입니다. 교회는 시대속에서 존재하고, 그 시대의 영향을 받을 수밖에 없습니다. 기독교가 나라를 세우는 데에 어떻게 영향을 미칠 수 있을까요? 교회와 국가의...
    Date2021.05.17 By개혁정론 Views849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23 Next
/ 23
단일배너
  • 매일묵상
  • 단상
  • 교회개척이야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