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문을 환영합니다.
최종편집
기획기사
  1. 금번 강도사 고시 사태를 보며

    성희찬 목사 마산제일교회 담임목사 예장 고신총회 헌법해설집 발간위원회 위원 목사의 소명이 흔들리고 있다. 금번 강도사 고시에서 드러난 불미스러운 일을 가지고 근본적으로 교회 안에서 목사의 소명이 흔들리고 있다고 말한다면 지나친 말일까? 물론 이...
    Date2014.04.21 By개혁정론 Views7434
    Read More
  2. 목회자의 입장에서 본 강도사 고시

    이번 강도사 고시를 통해 드러난 일련의 일들에 대하여 글을 게재합니다. 이와 관련한 기관이나 관련자들의 이에 대한 반론, 답변, 첨언 등을 환영합니다. - 편집위원장 황원하 목사 산성교회 담임목사 고신총회 인재풀운영위원회 전문위원(서기) 강도사는 말...
    Date2014.04.17 By개혁정론 Views7718
    Read More
  3. 2014년 예장 고신 강도사 고시 사건에 대하여

    이번 강도사 고시를 통해 드러난 일련의 일들에 대하여 글을 게재합니다. 이와 관련한 기관이나 관련자들의 이에 대한 반론, 답변, 첨언 등을 환영합니다. - 편집위원장 황대우 목사 고신대학교 교수 개혁주의학술원 책임연구원 대한예수교장로회 고신교단에서...
    Date2014.04.15 By개혁정론 Views10960
    Read More
  4. [개혁신앙과 언론] 기독언론과 협동조합

    안재경 목사 온생명교회 담임목사 서론: 기독언론의 현재 사회에서 종종 언론을 권력의 제4부라고 말하기도 한다. 입법부, 사법부, 행정부의 기능을 감시하고 여론형성을 주도하는 언론의 역할이 네 번째 권력이라고 부를만하다는 지적이다. 이런 가치평가는 ...
    Date2014.03.27 By개혁정론 Views6254
    Read More
  5. [개혁신앙과 언론] 개혁교회 건설을 위한 기독언론의 역할

    최재호 실로암교회 전 뉴스앤조이 기자 1. 들어가는 말 오늘날 한국교회에 과연 진정한 의미의 개혁교회(교단), 혹은 장로교회(교단)가[1] 존재할까. 개혁(장로)교회라는 간판은 내걸었지만, ‘교회성장’이라는 절대가치 앞에 모든 개혁(장로)교회의 원리와 신...
    Date2014.03.27 By개혁정론 Views7631
    Read More
  6. [개혁신앙과 언론] 아브라함 카이퍼와 언론

    황대우 목사 고신대학교 교수 개혁주의학술원 책임연구원 1. 서론 우리에게 아브라함 카이퍼(Abraham Kuyper. 까이뻐르)라는 이름은 네덜란드 수상을 지낸 목사요, 자유대학(Vrije Universiteit)를 설립한 개혁파 신학자로 유명하다. 분명 카이퍼는 당대 네덜...
    Date2014.03.26 By개혁정론 Views23977
    Read More
  7. [개혁신앙과 언론] 개혁기관과 언론

    이세령 목사 개혁기관이란 용어는 한국 교회에는 낯설다. 이것은 네덜란드 개혁파 교회들에게는 익숙한 단어이다. 다시 말하면 개혁신앙 혹은 칼빈주의가 만들어낸 역사속의 구체적인 조직적인 생산물이다. 개혁기관은 정당, 언론사, 방송국, 각급학교, 구제...
    Date2014.03.26 By개혁정론 Views6713
    Read More
  8. "개혁정론", 개혁기관으로서의 언론 위해 포럼 가져

    크고 작은 기독교 인터넷 언론이 적지 않다. 그런데 또 하나의 기독교 언론이 생긴다고 한다면 그것이 어떤 의미를 가질 수 있을까. 예장 고신의 신학자, 목회자, 교인으로 구성된 인터넷 언론이 “진리수호와 교회건설”이라는 모토와 <개혁정론>이라는 이름을...
    Date2014.03.21 By개혁정론 Views7946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Next
/ 23

기획기사

사설
[사설] 총회가 계파정치에 함몰되지...
[사설] 최근에 일어난 고려신학대학...
세계로교회 예배당 폐쇄 조치를 접하며 3
[사설] 총회(노회)가 모일 때 온라...
총회가 졸속으로 진행되지 않으려면
[사설] 누가 고신교회의 질서와 성...
공적 금식과 공적 기도를 선포하자
[사설] 어느 교회의 교단 탈퇴를 보며
[사설] 고신언론사 순환보직시행, ...
[사설] ‘표현’ 못지않게 중요한 것... 2
칼럼
페이스북을 떠날 때인가?
성찬은 오히려 우리의 육체성 때문...
더 나은 가정 심방을 위한 제안
가정 예배: 청교도로부터 배우기(2)
가정 예배: 청교도로부터 배우기 (1)
우리는 실천적 아르미니우스주의자...
[해외칼럼] 편향된 선지자, 제사장, 왕
과학은 신이 존재하지 않는다는 것... 1
하나님 없이 우리는 선할 수 있는가
예배를 통해 도르트 총회 400주년 ...
기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7]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6]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5]  ...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4] 고...
청년 사역자의 눈으로 본 교회 청년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3] 고...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2] 총...
예수님께서 바닥에 쓰신 글 2
교리교육 교수 선교사로 살기로 하다!
[고신교회 70주년에 즈음하여 1] 교...
논문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교회 위협세...
바른 교리와 이단 개론: 이단의 뿌...
고신교회 제7차 헌법개정의 방향과 ...
뇌과학이 본 인간 이해 (박해정 교수)
인공지능기술의 현황과 전망 (김상...
현대생물학과 하나님의 창조 (박치...
빅뱅 천문학과 하나님의 창조 (성영...
고통의 신약적 이해
고통의 신학적 의미
4차 산업혁명 시대의 미래목회 (권... 1